나비

이 뉴스를 공유하기

감독 : 김현성
출연 : 김정은,김민종,이종원
제작 : 정태원
각본 : 송민호,김희재,김현성
촬영 : 최지열
음악 : 이동준
편집 : 남나영
미술 : 김나영

“꼭, 다시 돌아올께!” 80년대 초. 산골 마을 허름한 기차역.
서울행 기차 문에 매달려 둘이 함께 새긴 가슴팍의 나비문신을 보여주며 1년후 다시 돌아오겠다고 약속하던 민재.
혜미는 사랑하는 연인을 태우고 멀어져 가는 기차를 하염없이 바라보며 눈물 흘린다. 2.5년 후, 서울 “날 데리고 떠나줘…제발”…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