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클리닉

이 뉴스를 공유하기

배우들은 정말 대단하다. 그들이 하면 뻔한 섹스신도 감동적이고, 3분짜리 섹스도 충분한 만족감을 준다.
하지만 더 대단한 건 기계체조와 요가를 방불케 하는 다양한 체위. 때로 따라하고 싶어지는 영화 속 걸작 체위에 대한 아줌마들의 솔직한 뒷담화.

불과 10년 전까지는 남녀가 상하로 포개져 있다는 것만으로도 야한 영화 축에 들었다. 하지만 이젠 실제 삽입장면이 나와도 버젓이 극장에 걸리고, 성기 노출 정도는 있어야 명함을 내미는 시대. 덕분에 영화를 보다 섹스신을 발견하기도 하지만 가끔은 섹스신을 보기 위해 영화를 보는 듯한 착각에 빠질 때도 있다. 걔중에는 물론 실소를 금치 못할 정도로 선수들이 보기에 허무맹랑한 포즈가 있는가 하면 가끔은 ‘나도 한번’이라는 의욕을 자아낼 만큼 눈이 번쩍 뜨이게 하는 장면도 있게 마련.

인터넷이 발달해 클릭 하나로 온갖 섹스 정보를 향유할 수 있는 세상이지만 아이들을 생각하면 아직까지 늦은 밤 단둘이 은밀하게 보는 영화 한 편만큼 고마운 섹스 교과서는 없다. 여기 불후의 명작이라 할 수 있는 에로틱 무비 여섯 편을 준비한 것은 그런 당신의 시간 절약을 위해서. 속으로 ‘저게 뭐하는 거지, 정말 되는 거야’ 하는 의구심을 한번쯤 느껴보았다면 이 기사의 날카로운 분석에 귀 기울여보길 바란다.

지하도 아래의 격렬한 섹스신
나인 하프 위크
난이도 80 만족도 80

◆ 영화 속 체위
에로틱 영화의 고전으로 손꼽히는 이 영화 중 가장 인상 깊은 체위는 남자주인공이 여자의 다리를 어깨 위로 올린 채 삽입하는 정상위의 변형 체위. 두 주인공이 빗방울이 떨어지는 가운데 지하도에서 격하게 몰입하는 섹스 장면을 기억해보자. 차가운 시멘트 바닥, 과연 킴 베신저의 등은 멀쩡했을까.

◆ 실전
똑바로 누워 무릎을 든 상태에서 남편이 당신의 다리 사이로 무릎을 꿇은 채 들어온다. 그의 무릎이 당신의 골반을 받쳐주기 때문에 더 강한 쾌감을 느낄 수 있다.
삽입과 동시에 발을 들어 남편의 어깨와 목을 휘감을 것. 이 자세에서 허리를 활처럼 뒤로 젖히면 삽입 강도가 높아진다. 침대 매트리스 밖으로 머리를 떨어뜨리는 것만으로도 자연스럽게 같은 효과를 느낄 수 있다.
강한 섹스를 좋아하는 사람에겐 좋지만 허리와 다리 근육에 무리가 따라 절대 오래할 만한 자세는 아니다. 특히 평소 운동이 부족한 여성이라면 쾌감보다 고통이 큰 자세.
남편의 페니스가 좀 짧은 편이라면 그런 핸디캡을 감싸기에는 좋을 듯. 믿거나 말거나 여성이 다리를 높게 쳐들기 때문에 임신 가능성이 높은 체위로 알려져 있다.

◆ 더 배울 것 몇 가지
에로틱 무비의 고전 중 고전이므로, 명장면도 손꼽기 어려울 정도로 많다. 솔직히 음식물을 이용한 애무는 침대 더럽히면 여자만 괴로우니 어불성설. 얼음이 냉장고에 있을 땐 차갑지만 침대 위에서는 열기구가 될 수 있다는 아이디어는 흔하지만 실용적이다.
가장 배울 만한 점은 미키 루크가 킴 베신저에게 하듯 상대의 터치를 제한하며 애무하는 것. 한 사람이 우선권을 쥐고 삽입 없는 섹스를 즐긴다면 상대방의 감춰진 성감대를 발견할 수 있다.

가장 완벽한 카섹스 교과서
크래시
난이도 50 만족도90

◆ 영화 속 체위
방송국 프로듀서 제임스는 교통사고 후 충돌에 집착하고 성적흥분을 느끼는 사람들을 만나게 된다. 기이한 섹스 집착에 영화 자체는 섬뜩하고 무섭지만 다양한 카섹스신 만큼은 흥미롭다. 운전석에서 서로 몸을 밀착하고 마주앉은 채 벌이는 섹스, 뒷좌석에 길게 누워 하는 섹스, 뒷좌석 중앙에서 두 사람 모두 앞을 향한 자세로 하는 섹스 등 다양한 카섹스 체위를 만날 수 있다.

◆ 실전
시부모와 함께 사는 부부, 아이들이 어려 단둘이 있는 시간을 내기 어려운 부부라면 카섹스로 눈길을 돌려보자. 반평 남짓한 이 좁은 공간은 누군가에게 들킬지 모른다는 긴장감으로 섹스 장소로서는 스릴 만점이다. 차종은 SUV가 가장 좋지만 일반 승용차도 큰 문제는 없다. 앞좌석을 이용한 섹스는 여성 상위가 유리한데 그의 손이 자유로워 가슴을 애무하거나 당신의 히프를 잡고 강한 삽입을 거들 수 있기 때문. 당신의 한 손은 운전석의 등받이, 나머지 한 손은 핸들을 지탱하며 섹스를 리드할 수 있다. 당신이 창문 쪽으로 허리를 젖힘으로써 좀더 강한 쾌감을 얻을 수 있지만 주의하자. 자칫 클랙슨을 울릴 경우 그런 망신은 없을 테니. 의학적으로는 잦은 카섹스가 빠른 사정을 부추겨 조루의 원인이 된다는 의견도 있으므로 참고할 것.

◆ 더 배울 것 몇 가지
최근에는 고전적인 남산이나 한강 대신 서울-분당간 고속화도로가 새로운 카섹스의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이곳은 자동차 전용도로로 행인이 절대 없고 자동차도 앞만 보고 달려야 하므로 옆사람의 눈치를 볼 필요가 없다.
영화 타이타닉처럼 자욱한 김서림을 방지하고 싶다면 추운 겨울에도 창문을 살짝 열어두는 것이 요령. 춥다고 창문을 닫은 채 히터를 틀면 진짜 천국으로 갈 수도 있다.
또 체액을 닦기 위해 일반 티슈를 사용하면 난감해지니 반드시 물티슈를 준비할 것.

섹스를 꼭 침실에서만 해야 할까
컬러 오브 나이트
난이도 80 만족도 60

◆ 영화 속 체위
브루스 윌리스와 아직도 앳되어 보이는 제인 마치가 주연을 맡아 더욱 자극적이었던 영화. 이 영화에서 가장 인상 깊은 체위 중 하나는 샤워 중인 제인 마치 뒤로 브루스 윌리스가 삽입하는 배면입위의 장면이다. 쏟아지는 물줄기와 함께 밀착된 두 사람의 격렬한 섹스가 강렬한 기억을 남긴다.

◆ 실전
이 체위의 가장 큰 문제는 키. 부부의 키 차이가 크지 않을 때는 가능하지만, 그 차이가 15㎝ 이상이 되면 삽입이 어렵거나 행위 중 페니스가 이탈하기 쉽다. 영화 속 두 사람의 키 차이가 적지 않은 만큼 실현 가능성을 의심케 하는 체위. 바로 삽입이 어려우므로 일단 여성이 무언가를 짚고 엉덩이를 최대한 뒤로 내민 완전 후배위 상태에서 삽입한 후 몸을 일으킨다.
키 차이는 장소가 미끄러운 욕실만 아니라면 발밑에 무언가를 받쳐서 해결할 수 있다.
삽입이 완전히 이루어지면 남편은 양손이 자유로우므로 한 손으로 당신의 가슴을 애무하며, 다른 손으로는 중지를 세워 클리토리스를 자극할 수 있다.
의외로 이 체위의 난관은 또 다른 곳에 있는데, 남성이 여성의 안으로 돌진해 들어와야 하는 만큼 남편의 페니스가 상당히 위를 향하지 않으면 불가능한 것. 결국 하고 싶어도 나이 사십을 넘기면 불가능한 체위가 되고, 같은 이유로 남편이 심한 복부 비만이라면 성립이 어렵다. 미경험자라면 한 살이라도 젊을 때 시도하는 것이 좋을 듯. 자세가 불편해 오래 지속하기는 힘들지만 여성의 몸놀림에 따라 만족도는 큰 편.

◆ 더 배울 것 몇 가지
컬러 오브 나이트의 섹스신이 유난히 자극적인 것은 침실 이외 공간(야외, 주방, 욕실 등)에서의 섹스가 많기 때문. 이처럼 뭔가 새로운 섹스를 즐기고 싶다면 환경의 변화가 중요하다. 앞서 논한 입위의 경우 반평 정도의 공간만 있으면 어디서나 가능해 종종 비행기 화장실에서도 발견된다지만 그러기는 쉽지 않은 일. 같은 침실에서도 한 번쯤은 한낮의 섹스를 즐기는 것이 오히려 신선함으로 다가올 수 있다.

조선시대 섹스문화를 엿보다
취화선
난이도 20 만족도 60

◆ 영화 속 체위
조선시대 천재화가 장승업의 일대기를 그린 이 영화는 그 진지함에도 불구하고 인상적인 섹스신을 두 번이나 선보인다. 그중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은 유호정이 열연한 난이도 A급의 후좌위. 갈대가 나부끼는 산 중턱에서 유호정이 최민식 위에 허벅지를 밀착시켜 앉은 후 리드미컬하게 허리를 움직이고, 두 사람은 서로 ‘좋다’를 연발한다.

◆ 실전
옷을 벗을 만한 시간적 여유가 없을 때 특히 유용하다. 안정된 자세인 만큼 따뜻한 친밀감을 느낄 수 있고 삽입된 상태에서도 양손이 자유로워 가슴이나 클리토리스 등을 자유자재로 애무할 수 있다.
리드는 그와 당신, 어느 쪽이든 가능한데 남편은 양손으로 당신의 허리를 잡고 상하로 움직이고 당신은 회전운동과 좌우로 허리를 움직이며 원하는 곳을 자극하는 것이 이상적이다.
이 체위의 단점은 페니스가 작은 남성은 불가능하다는 것. 여성의 히프가 걸려 삽입 자체가 어렵거나 너무 감질나는 체위가 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 이 장면을 촬영하던 당시 유호정은 실제 임신 중이었는데 아이로니컬하게도 후좌위는 여성의 복부에 부담을 주지 않아 임신 중에 가장 무리없이 할 수 있는 체위 중 하나이다.

◆ 더 배울 것 몇 가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어디서든지 할 수 있는 체위인 만큼 색다른 장소에서 도전해보자. 늦은 밤 아이들을 재우고 남편과 비디오방을 찾는 것. 영화 속 장면처럼 옷을 벗을 필요가 없고 밖으로 전혀 드러나지 않으므로 안전하고 은밀한 섹스를 즐길 수 있다. 집 안에서도 의자, 소파 등을 이용할 수 있는데, 두 사람이 같은 방향을 응시할 수 있으므로 함께 영화를 보면서 즐기기에도 좋다. 중요한 건 당신이 양손을 모으고 몸을 앞쪽으로 기울일수록 자극은 더 강해진다는 사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