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트원 피셔

이 뉴스를 공유하기

감독 : 덴젤 워싱턴
출연 :
데릭 루크
덴젤 워싱턴
조이 브라이언트
각본 : 앤트원 피셔
촬영 : 필리페 루셀로
음악 : 미카엘 다나
편집 : 콘래드 버프
미술 : 넬슨 코티스

상처 받은 영혼을 어루만지는 따스한 손길…
이제, 절망의 끝에서 새로운 희망이 싹튼다!

해군 정신의학과 장교 제롬 데이븐포트(덴젤 워싱턴 분)는 상관을 폭행하여 일계급 강등된 앤트원 피셔(데릭 루크 분) 하사의 상담 치료를 맡는다. 제롬은 피셔가 좀처럼 입을 열지 않자, 스스로 말을 꺼낼 때까지 묵묵히 기다린다. 이에 제롬과의 상담을 의례적인 것이라고 여겼던 피셔는 서서히 그의 진심을 느끼…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