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미무어 15살 연하와 열애중

이 뉴스를 공유하기

미국의 액션스타 브루스 윌리스와 결혼 11년 만인 2000년 이혼한 여배우 데미 무어(40.(左))가 15년 연하의 남자배우와 사랑에 빠졌다고 연예 주간지 피플이 6일 보도했다. 이 잡지는 데미무어가 연애에 빠진 상대는 영화 “내차 어딨어” “우리 방금 결혼했어요” 등에서 주연을 맡아 10대들의 우상으로 떠오른 애슈턴 커처(25.(右))라고 밝혔다. 피플지는 또 “두 사람이 지난 주말 LA에서 열린 한 수상식에 같이 나타났을 때 사랑에 빠진 것으로 보였다”며 “서로 홀딱 반한 게 틀림없다”고 소개했다. 이와 함께 수상식 참가자의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이 밤새도록 서로 집적거렸으며 누군가와 사랑에 빠지기 시작할 때 보이는 단계에 이른 것처럼 보였다”고 전했다. 최근 6년간 많은 돈을 들인 영화를 찍지 않았던 무어는 오는 27일 개봉될 찰리의 천사에서 타락한 천사로 복귀할 예정이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