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하와이에 항공모함 배치 추진”

이 뉴스를 공유하기

미국이 북한과 동아시아 지역 내 테러집단의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항공모함과 C-17 수송기 등으로 구성된 ‘타격 여단(striker brigade)’을 하와이 진주만에 배치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린다 링글 하와이 주지사가 8일 밝혔다.

하와이에 항공모함이 배치되는 것은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처음이다.

일본을 방문 중인 링글 주지사는 교도(共同)통신과의 회견을 통해 “미 국방부로부터 항모를 포함한 ‘타격’ 병력과 다수의 항공기를 진주만에 배치하는 방안을 들었으며 하와이 주정부는 이를 수용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방부는 항모 전단이나 타격 여단, C-17 수송기 등을 하와이에 전진 배치하는 방안을 수년간 검토해 왔다”면서 “이는 북한 및 일부 테러집단의 활동으로 인한 명백한 위협이 존재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도쿄=김현기 특파원

출처 : 중앙일보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