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행’을 선보이며 두문불출하는 가수 ‘리아’가 드디어 보금자리…

이 뉴스를 공유하기
‘리아’ 오는 16일 웨딩마치, 신혼살림은 공군 관사에서…

‘기행’을 선보이며 두문불출하는 가수 ‘리아’가 드디어 보금자리를 찾았다.

가수 리아(28) 씨는 현역 공군 대위이며 전투기 조종사인 최을렬 씨(28)와 오는 16일 서울 월드컵 컨벤션 웨딩홀에서 결혼식을 올리게 된 것.

주위사람의 소개로 만나 약 1년 간 교제해 온 것으로 알려졌고, 인도로 신혼 여행을 떠날 예정.

재미나는 것은 신혼살림을 수원 공군 관사에 차릴 예정이라는데…

아무튼 리아 씨는 결혼 후에도 가수 활동을 계속한다는 계획아래 신혼의 단꿈에 빠지게 되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