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후 암환자 2배 증가

이 뉴스를 공유하기
50년후 암환자 2배 증가

앞으로 50년내에 매년 암으로 진단받는 미국인 숫자가 현재의 130만명에서 260만명으로 갑절로 늘어나게 될 것이라는 새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같은 암환자 증가는 암이 특별히 더 위협적인 질병이 됐기 때문이라기 보다는 전체적으로 인구가 늘어나고, 고령인구가 증가하는데 따른 것이다.
미국 정부와 민간 연구진은 15일 발행되는 의학전문지 암저널에 인구 통계 자료와 암 통계자료를 종합적으로 분석, 이같은 예상치를 발표했다.

이 연구에 따르면, 오는 2050년쯤에는 75세 이상 고령인구중 매년 110만명 이상이 암환자 진단을 받을 것으로 추정된다. 현재의 40만명보다 약 2.7배 늘어난 수치다. 그러나 고령 암환자들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고령 암환자들을 전문적으로 치료할수 있는 의료진은 크게 부족한 실정이다.
반면 1990년대중 각종 암으로 인한 사망률은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진은 밝혔다. 특히 1993-1999년에는 매년 1%씩 암사망률이 줄어들었다. 1995-1999년 사이 미국에선 폐.유방.직장.전립선 등 4대 암으로 인한 사망자가 전체 암 사망자의 53%를 차지했고, 특히 폐암이 전체 사망자의 4분의 1이나 됐다. 연구진은 또 1999년 초 기준 암에 걸린 미국인 숫자는 890만명이며, 이중 60%가량이 65세 이상의 고령이라고 말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

회사소개 광고문의 인터넷서비스 문의 제휴문의 구독신청

All rights reserved by SundayJournalusaUSA.com 2005 | [email protected]
4201 Wilshire Blvd. Suite 604 Los Angeles, CA 90010 / (T) 323-938-0688 (F) 323-938-06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