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건강정보센타 부설 양로보건센타 소개

이 뉴스를 공유하기

#2: 양로 보건 센타 프로그램 소개

예를 들어, 관절염으로 고통을 겪고 계시다던가, 걷는 것 등 일상 생활에서 기본적으로 해야 하는 것들을 원활하게 하지 못하시는 분들에게 우리 물리 치료사, 작업 치료사 등 전문가께서는 이 분들을 위해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세심하게 도와 드리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한의사께서 시술하시는 한방 지압/마사지도 받으실 수가 있습니다.

셋째, 여가활동입니다. 저희 보건센타에서는 위에서 말씀드린 건강진단과 물리치료 이외에도 참석자들이 낮 동안을 유익하고 보람있게 보낼 수 있도록 여러가지 여가 활동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붓글씨로 여가를 활용하게 해 드리는 가 하면, 명상의 시간을 만들어복잡다난한 마음을 다스릴 수 있도록 도와 드리고, 뜨게질, 라인댄싱, 영어공부/성경공부 시간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참석자들을 위해 마련하고 있습니다.

이렇듯, 저희 양로보건센타에는 노래 잘하시는 분만 오시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저희 한인건강정보센타 부설 양로보건센타에서는 우리 한인 노인분들의 건강을 위해서 계속해서 노력하겠습니다. 관심 있으신 분들은 바로 연락주십시오.

#3: 양로보건센타를 이용하실 수 있는 자격요건/비용/식사/교통 편의/운영시간

얼마 전에 양로보건센타에 관심이 있으시다면서 저에게 전화를 주신 분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 분이 하시는 말씀이, 자신은 센타에 다니면서 건강진단도 받고 운동도 하고 싶은데, 혹시 메디칼이 끊어지거나 웰페어에 불이익이 있지 않을까? 염려가 되어서 주저하고 있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결론부터 이야기 하자면, 이것은 잘못된 정보에서 연유된 오해입니다. 이 분은 메디칼이 아니라 메디케어 사용에 대한 제한을 이야기 하고 있는 것입니다. 메디칼은 캘리포니아 주정부에게 제공하는 의료혜택이고, 메디케어는 연방정부에서 제공하는 의료혜택입니다. 그런데 요즈음의 예산적자로 인하여 연방 정부의 메디케어로 물리치료(Physical Therapy)를 받을 수 있는 한도액을 연간 $1,500 불로 제한하게 되었습니다. 이것은 올해 7월부터 시행됩니다. 그런데 양로보건센타를 지원하는 메디칼은 그러한 영향을 받지 않으며, 오히려 주정부에서는 메디칼로 양로보건센타에 많이 다니시도록 권장하는 실정입니다. 왜냐하면, ‘예방과 건강유지’ 차원의 치료를 양로보건센타에서 받으심으로 해서 병원이나 Nursing Home 입원을 줄이게 되고, 이렇게 되면 주정부로서는 예산을 많이 절약할 수 있는 잇점이 있기 때문입니다.

이렇기 때문에, 메디칼이 있으시거나 건강에 문제가 있으신 분들은 누구라도 양로보건 센타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특히, 고혈압이나 당뇨, 관절염, 심장질환, 혈관질환과 치매등의 병을 가지고 계신 분들은 자신의 건강뿐만 아니라, 가족을 위해서도 좋은 선택이 아닌가 생각이 됩니다. 설사 메디칼이 없으시다 하더라도 자신의 소득에 따라 지불하시는 방식으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길도 있으니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저희 운영시간은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이며, 아침8:30 – 4:30 PM 까지입니다.
참석하시는 분들이 아침시간과 점심시간에 주로 계시기 때문에 저희 센타에서는 아침과 점심은 물론, 간식도 제공해 드리고 있습니다. 저희는 비영리 사회봉사 단체이기 때문에 음식을 제공하는 것에 대해서 주정부로부터 보조를 받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인 타운의 모 호텔과 계약을 맺고 최상의 점식식사를 제공해 드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아침에는 노인분들이 좋아하시는 한국식 ‘죽’을 대접해 드리고 있습니다.
때때로 명절에는 특별히 잔치를 베풀기도 하고, 생신을 맞으시는 분들에게는, 한달에 한 번씩 생신잔치도 마련해 드리고 있습니다. 또한 한인타운의 봉사단체의 후원으로 한달에 한번씩 영정사진도 촬영해 드리고 있습니다.

이런 정보를 들으시고 양로보건센타에 다녀봐야겠다고 마음 먹으시더라도 한가지 어려운 점이 있으실 겁니다. 그것은 다름아닌 교통편 일 것입니다. 나이 드신 분들께서는 공중교통을 이용하시기가 쉽지 않기 때문입니다. 저희 센타에서는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8대의 특수 제작된 버스로 교통편의도 제공해 드리고 있습니다. 아침 점심, 오고 가실 때 저희들이 픽업해 드리고 집 앞까지 모셔다 드립니다. 저희 한인건강정보센타에서는 이렇게 한인 노인분들을 모시고, 부모님을 모시듯 봉사하는 마음으로 센타를 운영하고 있으며 오늘도 열심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협조와 후원 있으시길 바라마지 않습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