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무새 : 본국 연예인들 너도나도 미국 행 …

이 뉴스를 공유하기

미명문대 한국계교수,
포로 메모로 비난받아
○ … 미국이 이라크 포로 학대 문제로 …

OC사회는 시끄러운 동네
○ … 한때는 조용하고 인심좋은 한인사회로 …

셸룰라폰 공해 심각하다
○ … 이제는 셸룰라폰이 …

다운타운 자바시장 상인들 알면서도 “쉬쉬”
○ … 최근 C 플러스 투자사기에 연루되어 …

본국 연예인들 너도나도 미국 행
○ … ‘오직 하나뿐인 그대’, ‘욕심쟁이’ 등의 히트 곡으로

미명문대 한국계교수,
포로 메모로 비난받아…

○ … 미국이 이라크 포로 학대 문제로 세계의 비난을 받고 있는 가운데 미국 명문대학의 한국계 교수가 조지 부시 미 행정부에 몸담은 시절 전쟁포로의 처우와 관련해 작성한 메모 때문에 학생들의 비난을 받고 있다.

서부의 명문 버클리 캘리포니아 대학(UC버클리) 법대의 한국계 존 유(한국명 유춘·36) 교수는 2002년 법무부 법률담당 부차관보 시절 미국은 포로의 처우를 규정한 국제조약을 준수할 필요가 없다며 그 이유를 열거한 메모를 공동 작성했다고.

이에 대해 UC 버클리대 법학대학원 재학생과 졸업생 약 200명은 지난 20일 항의서를 내고 이 메모가 “이라크와 기타 지역에서 자행된 인권 침해에 직접적으로 기여했다”고 비난했다.

OC사회는 시끄러운 동네

○ … 한때는 조용하고 인심좋은 한인사회로 알려졌던 오렌카운티 한인사회가 각종 구설수로 바람잘 날이 없다.

한인회는 전직회장과 감정이 좋지 않았던 사람들끼리 해묵은 싸움으로 난타전을 벌이고 평통지회장 자리까지 흔들고 있다. 체육회는 공금유용 의혹으로 전직회장이 구설수에 올라있으며, 어바인 시의원선거를 두고 두명의 한인 후보자들 운동원들이 상대방 죽이기에 여념이 없다고 한다.

커피샵이나 식당 등에서도 사람들의 화제는 ‘싸움판’이 단골메뉴로 등장하면서 “어쩌다가 OC가 살얼음판이 됐는지 모르겠다”며 “옛날 인심 좋을 때가 그립다”고 걱정들을 하고 있다.

셸룰라폰 공해 심각하다

○ … 이제는 셸룰라폰이 생활필수품이 되어 사람이 가는 곳마다 휴대하지만 이에 못지 않게 에티켓도 지켜야 한다는 소리가 많아지고 있다. 특히 각종 종교행사나 공연장 또는 회의장에서 시도 때도 없이 여기저기서 울리는 셸룰라폰 때문에 주위사람들의 신경을 건드리고 있다. 지난 22일 저녁 반스달팍 극장에서 열린 국악공연장에서도 예외가 아니었다.

약 300석 규모의 아담한 극장내에서 운치있는 국악 연주가 진행되고 있는데 난데없이 “삐리삐리리 삐리삐리리” 폰 소리는 흥을 깨뜨리기에 충분. 이 같은 흥 깨뜨리기는 공연이 끝날 때까지 서너번 이상 계속됐다고.
셸룰라폰 공해는 공연장 뿐만 아니라 예배나 미사 중에도 일어나 주위 신도들의 기도를 흐뜨려 놓고 있다.

어떤 교회는 의식전에 인도자나 사회자가 “휴대폰을 꺼주시기 바랍니다”라는 안내말을 고정시켜 놓을 정도. 문제는 휴대폰을 꺼놓는 것을 잊은 사람이 휴대폰이 울렸을 때 재빨리 끄는 동작이라도 해야 하는데 휴대폰을 귀에 대고는 “야, 지금 예배중인데 전화 걸면 어쩌란말야”라고 대답하는 용감한(?) 자세이다.

다운타운 자바시장 상인들 알면서도 “쉬쉬”

○ … 최근 C 플러스 투자사기에 연루되어 피해를 본 것으로 알려진 Forever21이나 Timing의 대표들은 대부분 사람들이 알고 있듯이 다운타운 자바시장의 거물들.

이곳 자바시장 전체 매출액의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이들 업체는 대다수 자바시장의 한인 상인들의 직간접적인 생명 줄을 잡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닐 듯…

이번 투자사기 사건에 관해 자바시장을 찾는 손님들이나 상인들끼리 삼삼오오 이야기 꽃을 피워대지만 내심 모두들 자신의 비즈니스에 영향을 미치지 않기를 바라며 ‘쉬쉬’ 하는 형국.

본국 연예인들 너도나도 미국 행

○ … ‘오직 하나뿐인 그대’, ‘욕심쟁이’ 등의 히트 곡으로 90년 대 초미남 가수로 인기를 끌었던 가수 심신이 최근 팍 라브레아에 위치한 고급 콘도를 렌트했다는 후문.

미국에서 본격적으로 일을 한다기 보다 자유롭게 즐기기 위해 미국에 정착하는 연예인들이 늘어나는 가운데 한인들이 많이 밀집되어 있고 한국음식이나 문화를 비교적 손쉽게 접할 수 있는 LA는 아마도 본국 연예인들에게는 더할 나위 없는 안식처(?)를 제공한다는 평.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