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익균 단우 초청 LA 흥사단 월례회

이 뉴스를 공유하기














 
▲ LA흥사단 단우들이 구익균 단우의 강론 발표를 경청하고 있다.
 
ⓒ2005 Sundayjournalusa















 
▲ 구익균 단우가 도산 안창호 선생님과의 어려웠던 일제강점기를 회고하고 있다. 
 
ⓒ2005 Sundayjournalusa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