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영 “올해안에 한국 귀화후 입대하겠다”

이 뉴스를 공유하기
















god 손호영이 미국 국적을 버리고 한국 국적을 취득하기 위한 귀화 절차를 밟겠다고 밝혔다.


god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23일 각 언론사에 보낸 보도자료를 통해 “손호영이 한국국적을 취득하기 위한 귀화절차를 밟기로 결심했다”며 이같은 결정을 내리게 된 배경에 대한 손호영의 입장을 밝혔다.

손호영은 “오랫동안 고민을 했으며 저를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께 조언을 구했다. 옳고 그름의 문제를 넘어서 그 동안 국민 여러분들께 받은 사랑과 성원에 보답하는 의미에서 이 같이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손호영은 이어 “이런 일이 생기기 전에 미리 깊이 생각하지 못하고 이렇게 안 좋은 상황이 벌어진 후에 결정을 내려 죄송하지만 지금이라도 이렇게 결정을 하는 것이 그 동안 저를 아껴 주신 팬들을 위한 길이라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손호영은 “그 동안 스스로를 돌아볼 시간과 여유를 충분히 갖지 못했던 것 같다. 이 번 국민들의 따끔한 질책을 잊지 않고 더 나은 사람으로 성장하는 밑거름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귀화 문제부터 입대까지의 모든 절차를 올해 안에 끝마칠 계획이라고 밝혔으며 이번 일로 국민 여러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렸다면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앞으로 더욱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