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가석방된 김운용 씨와 김홍업 씨의 모습

이 뉴스를 공유하기














 
▲ 30일 오전(한국시각) 가석방 된 김운용 前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부위원장과 김대
중 前 대통령 차남 김홍업(右) 씨가 경기 안양 서울구치소에서 나오고 있는 모습.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