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클멤버의 이진, 연기활동 “기대해주세요”

이 뉴스를 공유하기
















최근 스타제이로 소속사를 옮긴 핑클의 이진(25)이 DSP 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핑클 활동도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SBS TV ‘일요일이 좋다’의 ‘X맨’ 촬영차 태국을 방문하고 돌아온 이진은 지난 6일 공식 홈페이지 게시판을 통해 “글을 자주 남긴다고 했는데 약속을 못지켜 죄송하다”면서 “해외 촬영이라서 힘든 줄도 모르고 촬영을 했다”고 연기에 대한 흥미에 대해 언급했다.

그녀는 “소속사를 옮긴 사실에 대해 (팬들에게) 늦게 알려서 죄송하다”면서 “어딜가든 항상 열심히 할테니까 항상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또한 핑클 디지털 앨범과 연기자로 거듭난 자신의 모습도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부탁했다.

이진은 조현재, 한채영 등이 소속된 스타제이에서 체계적인 연기 매니지먼트 교육을 받으며 정통극에 도전할 예정이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