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스트`주연 김윤진 에미상 후보서 탈락

이 뉴스를 공유하기















 ▲ ABC 방송의 TV시리즈 `로스트(Lost)`의 김윤진

당초 로이터 통신 등 미국 언론들이 제57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김윤진이 출연한 ABC 방송의 TV시리즈 `로스트(Lost)`와 동 방송사의 `위기의 주부들(Desperate Housewives)`이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예고하며 현지에서 김윤진의 여우조연상 후보 지명이 유력시되는 분위기였다. 아울러 `로스트`의 시즌2 촬영을 앞둔 최근 미국 전역에 배포되는 `TV가이드`의 표지모델로 발탁되기도 해 김윤진의 여우조연상 후보 낙점은 힘을 더했다.

그러나 14일(현지시간) 미국 TV 예술과학 아카데미가 발표한 2005년 에미상 시상식 후보 명단에 김윤진의 이름은 올라 있지 않아 아쉬움을 자아냈다.


반면 `로스트`는 12개 부문에, `위기의 주부들`은 15개 부문에 후보로 지명돼 각각 드라마와 코미디 시리즈 부문 최고의 작품으로 떠올랐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