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듀오 UN 5년만에 해체

이 뉴스를 공유하기
















2000년 1집을 발표한 UN은 5월 발표한 5집 `그녀에게’를 끝으로 멤버들은 각자의 길을 걷기로 했다. 이들의 해체는 이미 가요계에 기정 사실화 돼 있었다. 멤버들이 연기 활동 등에 관심이 높았던데다 활동 방향에도 차이를 보여 5집 준비 과정부터 마지막 음반이라고 말해왔다.

 UN의 전 소속사인 라플엔터테인먼트 김명훈 이사는 “두 멤버는 앞으로 개별 활동을 한다. 아직 소속사와 정리할 문제는 남아있다”고 밝혔다.

 현재 김정훈은 MBC TV 드라마 `궁’ 캐스팅이 결정됐으며 최정원은 연기 활동 등을 준비중이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