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혜련과 이혜영이 정말 사이가 안좋나요?”

이 뉴스를 공유하기














 ▲ KBS2 ‘해피선데이’의 ‘여걸식스’멤버들

‘여걸식스’의 이혜영과 조혜련의 ‘티격태격’ 자존심 싸움이 ‘둘이 정말 사이가 안좋은 거 아니냐’는 네티즌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KBS2 ‘해피선데이’의 ‘여걸식스’에서는 매회 이혜영과 조혜련이 ‘티격태격’ 말싸움을 한다. 이혜영은 뿅망치 대결에서 조혜련을 얼굴이 돌아갈 정도로 심하게 내리쳐 방망이가 찌그러졌다. 물론, 조혜련도 마찬가지.

시청자 게시판에는 방송을 본 시청자들이 둘이 정말 사이가 안좋은 거 아니냐며 궁금해 할 정도다.

이에대해 ‘여걸식스’의 나영석 PD는 11일 스타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전혀 그렇지 않다. 두 분은 서로 매우 편하게 생각한다. 연예인이 여러 명 나오다보면 대결 매치가 재미를 주는 중요한 요소가 된다”고 말했다.

나 PD는 “여걸식스는 여걸파이브보다 더욱 여성들 캐릭터를 살리려고 노력했다. 그러다 보니 대결구도가 자연스럽게 들어갔다. 조혜련과 이혜영은 나이대는 비슷하지만 정반대의 캐릭터다. 조혜련이 억척스러운 전형적인 아줌마같다면 이혜영은 깍쟁이같고 옷 잘입는 세련된 미시다. 연출한 것도 있지만 자연스럽게 캐릭터가 만들어졌다”고 설명했다.

나 PD는 “여걸식스에는 두 사람 뿐 아니라 정선희와 홍수아는 나이 꽉찬 노처녀와 나이 어린 풋풋한 처녀로 대비되고, 강수정과 심은진은 얌전하고 참한 아가씨와 섹시하고 당찬 아가씨로 구도를 이룬다”고 덧붙였다.

“우려하는 것과 다르게 실제론 여걸 식스 멤버들끼리 사적으로 친하고 방송없을 때는 6명이 바빠서 다 만나진 못하지만 자기들끼리 밥도 함께 먹는다”고 나 PD는 말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