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권, 남문기 LA 한인회장 출마 선언

이 뉴스를 공유하기





김남권 주민의회 의장과 남문기 뉴스타 부동산그룹 대표가 제 28대 LA한인회장 선거에 출마를 공식으로 발표했다. 남문기 대표는 지난 23일 기자회견을 통해 한인회장 출마를 공식으로 선언했으며, 김남권 의장도 27일 기자회견을 통해 출마를 공식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오는 5월 13일로 예정된 한인회장 선거에는 이미 회장 출마를 선언한 김기현 변호사를 포함해 남문기 대표, 김남권 의장 등 3명이 공식 후보가 될 전망이다.
남문기 대표는 “한인타운을 기반으로 비즈니스를 운영하면서 공생과 공영의 중요성을 깨달았다”며 “한인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방편으로 제28대 LA한인회 회장직에 도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남권 의장은 “한국의 날 축제재단과 주민의회를 이끌어 오면서 미주사회에서의 한인들의 역량을 제대로 대변할 꿈을 키워왔다”면서 “대한인국민회를 뿌리로 하여 LA한인회를 실질적인 대표기구로 개혁하겠다”고 밝혔다.
제28대 LA한인회선거의 후보 등록마감은 4월 3일이고, 유권자 등록마감은 5월 3일이며 특별한 이변이 없는 한 2000년 이후 최초의 경선이 예상된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