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명소 ‘라 데팡스’ 드디어 오픈

이 뉴스를 공유하기




















코리아타운에 프렌치 빌라의 느낌을 주는 유로-아시안 퓨전 레스토랑과 첨단 노래방 그리고 비즈니스 회의와 연회를 동시에 아우를 수 있는 리조트 스타일의 레스토랑 ‘라 데팡스’(La Defence)가 새로 등장했다. 윌셔와 세라노 쌍둥이 빌딩 1층에 자리잡고 있다.
1층과2층으로 설계된 ‘라 데팡스’엔 시원한 창문을 통해 분수에서 뿜어 나오는 물소리와 열대식물이 우거진 듯 운치 있는 플라자 풍광은 음식 맛을 한층 돋군다. 도심에서 이만한 호사는 결코 흔치 않다. 더구나 윌셔 거리에서 유럽 풍의 분위기는 새로운 명소임을 보여준다.













LA의 ‘라 시에네가’ 거리는 여러 나라 스타일의 고급 레스로랑이 있는 거리로 유명하다. 물론 음식 맛도 다양하다. 베버리 힐즈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부촌이라 분위기 역시 남다르다.
하지만 이번에 탄생한 ‘라 데팡스’는 이러한 레스토랑과 분위기를 모두 담고 있어 가히 “명소”로
불릴 만 하다.  2층에서 바라다 본 아래 층 레스토랑 전경은 이국 정취가 물씬하다. 고풍스럽고 우아한 패션의 테이블과 의자, 조명기구 등 모든 가구 및 인테리어 소품은 “프렌치 빌라”를 그대로 옮겨온 듯한 느낌을 준다.
이곳의 셰프 유지 이사와(Yuji Isawa)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레스토랑에서 실력을 인정 받아온 “요리의 장인”으로 손님들의 입 맛을 책임지고 있다. 그가 거처 온 레스토랑으로는 Koi를 포함해 Michi, Caf? Delrey, Le Orangerie 등이 있다. 따라서 “음식의 거리” 라 시에네가에 가지 않아도 최고의 미각을 ‘라 데팡스’에서 선사 받을 수 있다.
‘라 데팡스’에서는 ‘파스타’와 ‘스파게티’ 또는 ‘스시·사시미’ 그리고 ‘샐러드’ 등을 포함한 이태리와 일본 음식을 조화시킨 퓨전 스타일로 누구에게나 편한 분위기의 음식을 제공한다.  밤에는 정원의 야경 분수대를 바라보며 로맨틱한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타운에 처음 등장한 새로운 노래방













 ▲ 라데팡스의 품격있고 맛있는 요리들
‘라 데팡스’에는 지금까지 LA코리아타운에서는 볼 수 없는 첨단 노래방 시설을 완벽하게 갖추어져 있어 아마도 노래방 업계에서 새로운 유행을 몰고 올 것 같다. 우선 타운에 있는 노래방 시설과는 그 차원이 다르다. 분위기 자체가 마치 노래를 부르는 고객 자신들이 완벽한 조명과 사운드를 갖춘 스테이지에서 노래를 부르는듯한 착각을 줄 정도이다.
일본에서도 각광 받고 있는 고급 노래방 전용건물형태의 노래문화 공간이 LA코리아타운내에도 등장한 것이다. 이 노래방은 커플 룸부터 10인, 15인, 30명까지 수용할 수 있는 다목적 VIP룸까지 총 17개의 개별 노래방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각 룸 전체를 인터넷 이용 룸카페 등으로 구성해 고객편의를 극대화 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자연친화적 소재의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뿐만 아니라 오랜 노래 반주기 업체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금까지의 노래방과는 비교할 수 없는 최고의 음향 환경을 갖추고 있다. 무엇보다도 고객들이 노래방 룸에 들어가면 음향 기계들을 볼 수 없다는 것이다. 다른 노래방들처럼 음향기계들이 룸안에 자리잡고 있어 볼 상스러웠는데 이곳 ‘라 데팡스’ 노래방에는 벽면에 첨단 액정 화면이 자리잡고 있으며, 모든 것은 센서로 최고의 사운드와 화면이 조정된다. 또한 하드리커와 레스토랑에서 서브하는 식사를 들면서 노래방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다.
김남권 사장은 “우리 노래방에는 실제 악기 연주 음으로 제작된 원음 반주가 지원된다”며 “음향구현에 적합한 8각형 룸 구조를 비롯, 최신소재 방음설비 시스템 등이 모든 룸에 적용돼 있다”고 설명했다.


회의와 여흥을 한곳에서


‘라 데팡스’의 또 다른 특징은 모든 룸과 레스토랑 홀에 인터넷을 설치해 식사와 회의를 동시에 할 수 있으며, 모든 스포츠 중계와 유행하는 드라머나 쇼를 편하게 시청할 수 있는 분위기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특히 기업이나 회사 또는 단체 등에서의 회합 장소로도 ‘라 데팡스’는 편리하다. 인터넷을 통한 화상회의도 할 수 있으며, 회의가 끝나면 자유롭게 한 장소에서 식사를 즐기고, 여흥을 위해 첨단 노래방에서 엔조이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일석3조라고 볼 수 있다.


‘라 데팡스’의 영업시간은 월-금: 오전 11시 30분-오후2시30분(점심) 오후 5시-10시(저녁)
토요일: 오후 5시-10시(저녁), 일요일: 휴무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