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지니스]’진미의 향연’ 태능 숯불

이 뉴스를 공유하기















▲ ‘태능숯불’ 돼지갈비 + 영구냉면 콤보

옛 ‘무등산’ 자리에 새롭게 오픈한 ‘태능숯불’이 연일 몰려드는 손님들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지난 달 웨스턴 길에 문을 연 태능숯불은 돼지갈비, 냉면, 순두부, 이동갈비 등을 주 메뉴로 판매하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부드럽고 달콤한 맛의 돼지갈비와 시원하고 깔끔한 맛을 자랑하는 냉면으로 많은 고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본격적인 더위에 가슴속까지 얼게 하는 ‘영구냉면’은 태능숯불의 또 다른 자랑. 본국 롯데백화점에서 하루 7,000그릇씩 판매됐던 ‘영구냉면’의 주방장을 직접 초빙해, 명성 그대로의 맛을 제공하고 있어 줄을 잇는 고객행렬로 행복한 비명을 지르고 있다.




최근 한인타운 웨스턴길에(옛 무등산) 새롭게 오픈한 ‘태능숯불(대표 리사 리)’에서 정통 태능숯불갈비의 참맛과 차별화된 맛으로 이미 본국 냉면시장을 평정했던 ‘영구냉면’을 선보이면서 연일 장사진을 이루고 있다.


태능숯불은 숯불 돼지갈비와 이동 소갈비가 주메뉴다. 배즙 등 수십여가지의 양념이 들어간 돼지갈비는 이틀간 저온에서 숙성시켜 고기 전체에 고루 맛이 배어 있는 통갈비를 내놓는다. 숯불에 구워 기름은 쏙 빠지고 독특한 맛과 육질을 느낄 수 있다.


생고추장에 찍어먹는 오리지널 방식으로 제공돼 더욱 친근하다. 태능숯불의 돼지갈비는 이곳만의 형태로 제공되는 게 특징이다. 한국과 달리 미국에서는 돼지갈비가 통갈비 형태로 공급되지 않기 때문에 특별주문해 고기를 받는다. 큼지막한 통갈비를 부드러운 육질에 뼈까지 뜯어먹는 재미까지 더했다.


이동 소갈비도 빼놓을 수 없다. 한인들의 입맛을 배려해 메뉴에 추가했다. 역시 통갈비 형태로 프라임급 소고기만 골라 올린다. 유명한 포천 이동갈비의 맛과 멋을 되살려내 돼지갈비를 즐기지 않는 고객들이 즐겨 찾는 메뉴로 손꼽힌다.


갈비를 1인분 단위가 아니라 피스(pc) 단위로 판매해 시중가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는 것도 태능숯불 만의 강점이다. 돼지갈비는 피스 당 2.99달러, 소갈비는 피스 당 3.99달러다. 온가족이 와서 양껏 먹어도 큰 부담이 되지 않는 가격이다.


















 ▲ 한국 롯데백화점에서 하루 7000그릇 이상씩 판매되던 냉면 전문 주방장을 초빙해 만들어낸 ‘영구냉면’


영구냉면 주방장 한국서 초빙


갈비 메뉴와는 별도로 태능숯불이 자신 있게 내놓는 또 하나의 메뉴가 있다.


한국에서 실력을 인정받은 베테랑 냉면쉐프를 초빙해 만들어낸 냉면이 바로 그것. 다른집 냉면과 차별화한다는 의미에서 이름도 ‘영구냉면’으로 붙였다.


한국 롯데백화점에서 하루 7,000그릇 이상씩 판매되던 이른바 ‘영구냉면’의 주방장이 직접 냉면을 만드는데, 사골사태를 이용해 우려낸 깊고 담백한 육수에 수타로 뽑아낸 쫄깃쫄깃한 찰진 면발이 일품이다. 주문이 들어오면 즉석에서 면을 뽑아내기 때문에 신선한 맛이 그만이다.


이 찰떡궁합 메뉴인 갈비와 냉면을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하루 종일 갈비와 냉면을 콤보로 즐길 수 있는데, 이동 소갈비 1대와 영구냉면 콤보는 9.99달러, 태능숯불 돼지갈비 1대와 영구냉면 콤보는 7.99달러다. 물냉면, 회냉면, 비빔냉면, 새끼미냉면 등 종류별로 메뉴를 갖췄고 양이 부족할 경우 냉면사리는 공짜로 제공한다.


메뉴뿐 아니라 태능숯불은 기존 타운 구잇집과는 여러 가지 면에서 차별화를 선언했다. 한인타운의 트렌드인 ‘무제한 구이’와는 차별화해 ‘단품 구이’로 승부수를 띄웠다.


태능숯불 리사 리 대표는 “무제한 메뉴는 골라먹는 재미가 있는 반면, 양이 적거나 특정구이를 먹고 싶은 고객에겐 불편한 것도 사실”이라며 “갈비가 먹고 싶을 때 부담없는 가격으로 단품메뉴를 주문해 깔끔하게 먹을 수 있도록 컨셉을 달리했다”고 설명했다.


냉면과 돼지갈비 외에도 프라임 차돌과 혀밑구이, 생삽겹, 곱창 등 다양한 육류를 즐길 수 있는 무제한 구이도 제공하고 있고, 기타메뉴로 순두부, 김치찌개, 된장찌개, 갈비탕 등도 여느 한식집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어 저녁 시간이면 가족 단위의 손님들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리사 리 사장은 “오픈 한 지 얼마 안됐는데도 많은 손님들이 찾아주셔서 감사한 마음이다. 음식이 있는 곳에 웃음이 있다는 마음으로 더 많은 손님들이 기분 좋게 즐기실 수 있도록 합리적인 가격에 정성어린 음식을 대접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태능숯불은 총 250석 규모의 대형식당으로 단체모임에 적당한 연회석도 갖췄다. 프라이빗 공간으로 나뉘어 있어 오붓한 모임을 가질 수도 있다. 웨스턴 코리아타운플라자 옆 옛 무등산 자리에 위치해 있으며 오전 10시부터 새벽 2시까지 영업한다.



문의 : (213) 747-9292


주소 : 1040 S.Western Ave, LA CA 90006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