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스타들, 라스베이거스 MGM무대 총출동

이 뉴스를 공유하기
















 


 


빌보드 코리아와 MGM이 주최하는 콘서트 ‘케이팝 마스터즈(K―POP MASTERS)’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다. ‘케이팝 마스터즈’ 콘서트는 추수감사절 시즌인 오는 11월 25일과 26일 이틀간 라스베이거스 엠지엠 그랜드 가든 아레나(MGM Grand Garden Arena)에서 개최된다.


 


이번 콘서트에는 포미닛, 동방신기, 비스타, 씨스타, 지나, 브라운 아이드 걸즈, 샤이니, 엠블랙 등 한국 최고의 K-POP 스타들이 무대에 설 예정이어서 K-POP팬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K-POP 향연이 펼쳐지게 될 이번 공연장은 지난 5월 ‘2011 빌보드 밀레니엄 어워드’가 개최된 곳으로 U2, 레이디 가가, 비욘세, 핑크 플로이드 전 멤버 로저 워터스 등이 공연했던 곳으로 뮤지션들에게 ‘꿈의 무대’로 통한다. 특히 이곳은 한국 가수는 아직 누구도 오르지 못했던 곳이어서 더욱 의미있는 공연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전 세계 K팝 팬들의 이목이 라스베이거스에 집중되고 있다. 다음달 추수감사절 연휴에 MGM 그랜드 호텔에서 열릴 사상 초유의 공연 ‘K-팝 마스터즈(K-Pop Masters)’가 최고의 라인업을 자랑하며 K-POP


스타들의 화려한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보여 팬들의 마음을 들뜨게 하고 있기 때문이다.


오는 11월 25일과 26일 양일간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릴 이번 공연에는 한국 최고 인기의 아이돌 그룹들이 총출동한다.


‘2011 빌보드 K-POP 마스터즈’는 포미닛, 비스트, 씨스타, 지나, 브라운 아이드 걸즈, 엠블랙, 샤이니 그리고 동방신기와 같은 최고의 K-POP 스타들이 한자리에 모여 뜨거운 무대를 펼치게 된다. 11월 25일 레드 카펫 행사를 시작으로 열리는 이번 콘서트는 ‘K-POP 한류’에 열광하는 팬들에게 최첨단 무대와 환상적인 음악적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공연은 MGM 호텔과 빌보드사의 전폭적 지원으로 성사됐으며, 전세계 콘서트 및 공연 기획제작 전문업체인 KPMA가 제작을 맡는다.


KPMA 측은 “이번 공연은 K-POP 스타들이 총출동해 라이브 공연을 펼치게 되며 많은 팬들이 운집한 가운데 전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음악 장르인 K-POP을 소개하고 본격적으로 부각시키는 무대가 될 것이다”고 소개했다.


 
빌보드 측도 “빌보드 K-POP 마스터즈는 빌보드 K―POP 차트 런칭을 기념하는 일종의 이벤트다. 글로벌 차트로 이름을 알리는 자리이자 K―POP 스타를 전 세계에 소개하는 무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 ‘K-POP 마스터즈 콘서트’가 펼쳐지게 될 MGM 그랜드가든 아레나 공연장 



빌보드 닷컴은 지난 8월25일 처음으로 K―POP 차트를 개설했다. 이번 공연은 이제 막 첫발을 디딘 빌보드 K-POP 100 차트의 K-POP을 빌보드와 빌보드 코리아가 한층 더 깊이 있게 다루는 데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빌보드 K-POP 100 차트에서는 모바일 음원 사이트의 다운로드 횟수와 주요 웹 사이트의 디지털 음원 판매를 합산하여 한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가요의 순위가 정해진다. 이 차트는 음악 업계와 K-POP 팬 사이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현재 빌보드 코리아의 웹사이트(billboard.co.kr)와 빌보드닷컴 및 빌보드닷비즈, 그리고 빌보드 매거진의 국제 차트에 실리고 있다.


한편 라스베이거스시 당국은 라스베이거스의 유명 공연장인 엠지엠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11월 25일, 26일 양일간 최초로 펼쳐지는 빌보드 K-POP 마스터즈가 열리는 것을 기념하고자 2011년 11월 25일을 ‘K-POP 마스터즈 데이’로 선포했다.


2011년 11월 25일을 ‘K-POP 마스터즈 데이’로 선포한 캐롤린 G. 굿맨 라스베이거스 시장은 “라스베이거스는 전세계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수도로 알려진 곳으로, 빌보드가 K-POP 스타를 소개할 무대로 우리 시를 선택한 것은 당연한 일”이며, “지난 몇 년 동안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연을 펼친 한국의 엔터테이너들을 오랫동안 자랑스럽게 여겨왔다. 이번 행사가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게 된 것을 환영하며, 큰 성공을 거두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번 공연이 펼쳐지게 되는 엠지엠 그랜드 가든 아레나(MGM Grand Garden Arena)는 콘서트와 권투 챔피언전, 최고의 스포츠 행사 및 특별 이벤트로 널리 알려진 공연장으로 16,800석의 편안한 관람석과 더불어 넓은 관람 시야, 첨단 음향 시설과 조명 및 사운드를 제공한다.


이곳에서 펼쳐졌던 유명 행사로는 에반더 홀리필드와 마이크 타이슨, 오스카 델라호야와 플로이드 메이웨더, 조지 포먼과 마이클 무어러 등의 권투 세계 챔피언 시합과 롤링 스톤즈, 마돈나, 엘튼 존, 브루스 스프링스틴, 폴 매카트니, 베트 미들러, 글로리아 에스테판, 재닛 잭슨, 필 콜린스, 스팅, 빌리 조엘, AC/DC, 이글스, 지미 버핏, 백스트릿 보이즈, 엔싱크 등의 공연이 있으며, 바브라 스트라이샌드의 밀레니엄 콘서트도 개최되었던 곳이다.


2011 빌보드 K-POP 마스터즈 이벤트나 티켓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kpopmasters.com) 또는 티켓마스터(Ticketmaster)에서 확인할 수 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