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총영사관 부총영사 자리 등 재외공관 고위직 대폭 개방

이 뉴스를 공유하기





외교부가 재외공관 고위직을 외부에 개방한다. 외교부는오는 19일까지 여론을 수렴한 뒤 관계부처 협의와 법제처 심사를 거쳐 공포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외교부는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등 4강 공관의 경제공사 자리와 OECD 공사와 주제네바 차석대사, EU·카자흐스탄·칠레·사우디·이란 공사참사관 자리를 개방한다. LA·상하이·홍콩 부총영사 등 10개 직위도 공모직으로 바뀐다.


지원 자격요건은 영어구사능력이 토플 243(CBT) 또는 96(IBT), 토익 870, 텝스 800, LATT 68점 이상인 자다. 2외국어권 공관의 경우에는 중국한어수평고시 8급·일본어능력시험 1 320, 프랑스어 공인인증시험(DELF) B2·스페인어능력시험(DELE) 중급 65, 러시아어능력시험(TORFL) 1단계·독일어능력시험(괴테어학원 평가) C1 등급 이상 및 토플 227(CBT) 이상 지원가능하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