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안주 그리고 해장국과 체질 1

이 뉴스를 공유하기















 ▲ 송병찬 원장

해마다 이맘때쯤이면 각종 송년회로 술자리가 많아집니다. 그래서 오늘은 연말특집으로 위와 같은 제목을 정했습니다. 술(酒)은 물론 술을 마실 때 먹는 음식인 안주도 체질에 맞아야 건강에 좋습니다. ‘술이 체질과 무슨 관계가 있겠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을 것입니다. 하지만 당연히 술도 체질과 관계가 있습니다. 하나씩 예를 들어 설명을 하겠습니다. “나는 소주나 위스키를 마시면 괜찮은데 맥주만 마시면 속이 좋지 않거나 설사를 해”라고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런 사람들은 대부분 소음인(少陰人)입니다. “나는 와인을 마시면 머리가 아프고 속이 좋지 않아” 또는 “위스키는 괜찮은데 코냑을 마시면 머리가 아프고 속이 좋지 않아”라고 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태음인(太陰人)이거나 소음인(少陰人)입니다. “나는 맥주를 마시면 속이 편하고 좋은데 소주나 위스키를 마시고 나면 뒤끝이 좋지 않아”라고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런 사람들은 대부분 소양인(少陽人)입니다. 그리고 태양인(太陽人)은 간(肝)의 기능이 약하기 때문에 모든 술이 좋지 않으나 굳이 조금 마신다면 과일로 만든 술을 마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음주 후에 위와 같은 증상을 경험하였거나 위와 같은 경우를 호소하는 사람들을 많이 보셨으리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증상들은 술이 잘못되었다거나 나빠서가 아니라 사람마다 각각 다른 체질 때문에 생기는 문제입니다. 그래서 술을 마실 때에도 각자의 체질을 고려해서 술을 마시는 것이 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체질 별로 어떤 술을 마셔야 할까 구분해 보자면 소양인(少陽人)은 맥주, 와인, 코냑 소음인(少陰人)은 소주나 위스키, 태양인(太陽人)은 과실주, 태음인(太陰人)은 와인같이 과일로 만든 술을 제외한 술을 마시면 과음을 하지 않는 경우에 건강을 해치지 않고 술을 즐길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요즈음은 주류회사마다 사람들의 건강에 이롭다는 술을 생산하여 시중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복분자, 매실, 구기자, 각종 한약재로 만든 술등 다양한데 구기자와 복분자는 소양인에게 좋으며, 매실은 소음인에게 좋으니 이러한 술도 체질에 맞게 마신다면 좋을 것입니다. 얼마 전 필자의 칼럼에서도 한번 소개했던 내용이었지만 건강에 좋다고 와인을 즐겨 마셔서 생긴 만성 두통, 어지러움, 귀에서 소리가 들리는 이명(耳鳴), 소화 불량 등으로 오히려 건강을 해친 사람들을 종종 보게 되는데 그런 사람들은 대부분 태음인과 소음인이며 와인은 소양인과 태양인이 마셔야 건강에 이롭습니다. 또한 사람들이 소주를 마실 때 레몬즙을 섞어 마시는 것을 보는데 이것은 소양인과 태음인에게는 건강에 해롭습니다. 소주에 레몬을 섞어 마신 다음날 속이 쓰리거나 두통이 있으면 대부분 소양인과 태음인입니다. 술도 체질에 맞게 마셔 여러분들의 건강에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다음은 술과 함께 먹게 되는 안주에 대해서 이야기 할까 합니다. 우리가 보통 양주 이외의 술을 마실 때 주로 먹는 대표적인 음식은 고기 아니면 생선회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이런 안주도 체질에 맞게 먹어야 좋다고 하면 의아하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입니다. 하지만 “나는 고기를 안주로 술을 마시면 다음 날 숙취에서 빨리 깨어나는데 생선회를 안주로 술을 마시면 몸도 무겁고 술이 잘 깨어지질 않아 고생을 합니다.”라고 하거나 이렇게 말을 하는 사람들을 주위에서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이것은 각자의 체질과 관계되는 중요한 말입니다.
이런 말은 주로 태음인과 소음인에게서 나올 수 있는 것입니다. 고기를 안주로 먹어서 좋은 체질은 간(肝)의 기능이 강하고 폐(肺)의 기능이 약한(肝大肺小) 태음인(太陰人)과 소화기능이 강하고 콩팥의 기능이 약한(脾大腎小) 소양인(少陽人)인데 고기도 종류에 따라 체질과 관계가 많습니다. 태음인에게는 모든 고기가 좋은 반면에 소양인에게는 특히 돼지고기가 좋으며 닭고기는 좋지 않습니다. 반대로 소화기능이 약하고 콩팥의 기능이 강한(腎大脾小) 소음인(少陰人)은 돼지고기가 해롭고 닭고기가 좋습니다. 간(肝)의 기능이 약하고 폐(肺)의 기능이 약한(肺大肝小) 태양인(太陽人)에게는 모든 육류가 해롭습니다. 반면에 회를 안주로 먹어서 좋은 체질은 소양인과 태양인인데 태양인에게는 모든 술이 체질에 맞지 않으므로 되도록이면 술을 마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태음인과 소음인은 각종 생선회가 해로우므로 생선회를 안주로 술을 마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우리가 안주로 많이 먹는 음식 중에는 각종 전골과 찌개가 많은데 해물 전골이나 해물로 만든 찌개도 마찬가지로 태음인과 소음인에게 해롭고 소양인과 태양인에게 좋습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