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첫 치매 치료제 한국서 개발 성공

이 뉴스를 공유하기

 ▲ 충북대 암·뇌질환 치료제 중점연구소 김윤배 교수

충북대 암·뇌질환 치료제 중점연구소 김윤배 교수(수의과학대학·사진) 연구팀이 캐나다 컬럼비아 대학 병원팀과 공동 연구를 통해 ‘인간신경줄기세포를 이용한 노인성 치매 치료’에 성공했다.  이전에는 마우스 줄기세포를 이용한 인지기능 개선 연구는 있었지만 인간줄기세포를 직접 적용한 연구는 세계에서 처음이다. <편집자>

‘알츠하이머병’으로 불리는 노인성 치매는 비정상 아밀로이드 단백질의 축적으로 학습능력 및 기억력과 같은 인지기능이 소실되는 특징을 가지고 있어 말기에는 가족도 알아보지 못하는 대표적인 퇴행성 뇌질환이다.
이 질환이 심각한 것은 초고령 사회에 접어들면서 60대에는 10% 정도이지만 85세 이상에서는 50%의 인구가 걸리게 돼 노년을 황폐화시키는 최대의 적이기 때문이다. 김 교수 연구팀은 학습 및 기억력이 콜린성 신경계의 아세틸콜린이라는 신경전달 물질에 의해 형성되지만 치매환자에서는 이 물질이 결핍된다는 점에 착안해 인간신경줄기세포에 아세틸콜린합성효소(ChAT) 유전자를 삽입한 F3.ChAT이라 명명된 줄기세포를 이식함으로써 치매모델 동물의 기억력을 완벽하게 회복시켰다고 밝혔다. 김 교수는 “이 줄기세포는 자연노화 마우스의 인지기능도 회복시켰으며 특히 이 세포로부터 분화된 줄기세포들은 어린이 뇌성마비, 다발성경색증, 루게릭병 등 다른 뇌질환에도 탁월한 효과를 발휘해 더 큰 성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이 추진하는 ‘중점연구소 사업’의 일환으로 수행됐다.
국내 및 국제 PCT(특허협력조약) 특허출원 중이며 3만2000여명이 참석한 세계 최대 학술대회인 뉴로사이언스(Neuroscience) 2010(미국 샌디에고)에서 주목할 만한 연구성과로 선정되기도 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충북대 주도로 이뤄졌으며 수의과대학 박동선씨 (박사과정)가 제1저자로 김 교수가 공동교신저자로 해 줄기세포 연구분야의 권위지인 ‘세포이식(Cell Transplantation)’ 지에 게재될 예정이다.
지난 16일자 PubMed지에 ‘아세틸콜린 합성효소 유전자 삽입 인간 신경줄기세포 이식에 따른 해마손상 치매모델 동물의 인지기능 회복’이란 제목으로 초록이 공개됐다.

01. 아침 일어나면 힘차게 맨손체조를 하라. 기혈이 잘 돌아 만병이 통치된다.
02. 좋은 물을 많이 마셔라. 논농사나 몸 농사나 물이 풍부해야 풍년이 든다.
03. 감사와 기쁨의 말을 쓰고 원망 비난의 말을 사용말라. 말은 자기부터 영향을 미친다.
04. 뇌에 영양을 주는 식품을 섭취하라. 호두 잣 토마토 녹차가 뇌 영양제다.
05. 두부 청국장등 콩류를 많이 먹어라. 콩은 뇌영양 물질덩어리다.
06. 계란은 완전식품이다. 코레스톨 따위 신경 쓰지 말고 먹어라.
07. 식탁에 멸치그릇을 놓아두고 수시로 먹어라. 멸치는 약 중에 보약이다.
08. 치아가 손상되면 바로 고쳐라. 이가 없으면 신체기능이 저하되어 치매도 빨리 온다.
09. 음식은 꼭꼭 씹어 먹어라. 저작활동이 뇌운동이다.
10. 편식하지 말라. 골고루 먹어야 건강하다.
11. 고민 갈등에 노예가 되지 말라. 머리에 쥐가 나면 치료약이 없다.
12. 호두를 넣고 주머니에 넣고 다니며 굴리기를 하라. 악력기도 도움이 된다.
13. 박수를 열심히 쳐라. 치매가 접근 못한다.
14. 화가에게는 치매가 없다. 손으로 창조의 기쁨을 맛보기 때문이다.
15. 지휘자는 모두 장수한다. 손은 몸 밖에 있는 뇌수다.
16. 뜨개질을 하라. 머리와 손을 열심히 사용하면 놀라운 활력이 나타난다.
17. 가운데 손가락을 마찰하라. 뇌가 즉각 반응한다.
18. 손을 뜨거울 때까지 비벼라. 그 손으로 온몸을 마찰하라.
19. 집 앞을 쓸어라. 골프 치는 것만큼 치매예방에 도움이 된다.
20. 때로는 몸만 쉬지 말라. 생각도 쉬어가라.
21. 뜨겁게 사랑하라. 사랑이 뜨거우면 치매는 도망친다.
22. 화내지 말라. 흥분 할 때마다 수십만 개의 뇌세포가 파괴된다.
23. 남을 미워 말라. 미움은 피에 독성물질을 만들어 낸다.
24. 과거에 집착 말라. 미래를 설계하라.
25. 잔소리하지 말라. 하는 자나 듣는 자나 다 같이 기가 소진된다.
26. 짜증은 체질을 산성으로 만든다. 산성체질은 종합병원이다.
27. 두한 족열. 머리는 차게 발은 따뜻하게 하면 의사가 필요 없다.
28. 겨울 외출 시에는 방한모와 장갑을 꼭 지참하라. 보온은 건강의 지름길이다.
29. 정수리를 10분 씩 두드려라. 뇌에 좋은 자극이 된다.
30. ‘헌집 줄께 새집 다오’만 외치지 말라. 헌 마음 버리면 새 마음이 들어온다.
31. 책 읽기에 열중하라. 소리 내어 책 읽기는 최고의 머리 운동이다.
32. 이름 전화번호 숫자와 지명 등을 열심히 외워라. 머리도 쓰면 발달한다.
33. 취미 생활은 삶의 윤활유다. 적극적으로 취미 활동을 하라.
34. 스트레스가 만병의 원인이다. 빨리 풀어라.
35. 스님은 치매가 없다. 108배의 효능이 두뇌까지 영향을 미친다.
36. 대화 상대를 만들어라. 외로움은 가장 큰 형벌이다.
37. 노래방기기를 장만하라. 노래와 춤은 치매예방의 가정교사다.
38. 글쓰기 일기 쓰기를 생활화하라. 뇌 운동에는 그만이다.
39. 퍼즐 게임 끝말 읽기를 즐겨보라. 머리가 녹슬지 않는다.
40. 낙천적인 사람은 치매에 걸리지 않는다. 성격을 개조하라.
41. 많이 움직여라. 몸도 마음도 활동이 멈추면 병들게 마련이다.
42. 호기심을 가져라. 삶의 윤활유가 된다.
43. 봉사하는 사람은 너나없이 건강 한다. 베푸는 마음이 뇌에 영향을 준다.
44. 밥 잘 먹고 숙면을 취하라. 잘 먹고 잘 자는 사람은 최고의 건강 인이다.
45. 박장대소 포복절도 요절복통의 달인이 되라. 큰 웃음은 치매가 두려워한다.
46. 억지로 참다 보면 뇌세포에 손상이 온다. 해소하는 방법을 생활화하라.
47. 청소 세탁은 기계에 맡기지 말라. 손 청소 손빨래는 뇌에 좋은 운동이다.
48. 술 담배와 결별하라. 이 둘은 치매로 이끄는 무서운 족속이다.
49. 명상과 호흡을 배워라. 여유 있는 마음이 몸의 노화를 방지한다.
50. 깊은 신앙을 가져라. 신앙의 힘이 기적을 만든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