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학교, 플러튼 시 의회 조치에 유감 표명

이 뉴스를 공유하기

“아시안 선거구, 커뮤니티의 미래를 생각하자”

민족학교, 플러튼 시 의회 조치에 유감 표명

민족학교는 플러튼 시 의회가 지난7일 회의에서 선거구 경계선 안 기호 8A를 채택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했다. 이 최종안은 11월 선거에서 유권자들에게 주민 발의안을 통해 지역 선거구 제도 가부를 물을때 가결과 동시에 채택될 지도였다. 선거구 경계선 안 기호 8A는 1,398 명의 아시안 유권자들에게서 자신의 한 표가 최대한의 효력을 낼 수 있는 기회를 빼앗는 것이었다.

선거구 경계선 안 기호 2B는 아시안 다수 지역구를 보호하기 때문에 당장 2018년부터 시작되는 지역 선거들, 그리고 훗날의 수많은 캠페인을 위한 최선의 선택이 된다. 민족학교는 주민들 및 협력 단체들과 함께 최선의 아시안 지역구 확보를 위한 모든 수단과 노력을 강구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선거구 경계선 안 기호 2B라는 합의 내용에 도달하기까지 민족학교는 지난3월-4월 사이동안 풀러튼의 6,000 명 한인 유권자 모두에게 전화를 걸어 답변자중 77%가 지역 선거구제를 찬성하고 2%만이 반대하며 21%가 입장을 정하지 않은 상태라는 것을 확인했다. 이 이슈가 공론화된 이후 지역 한인 언론에 실린 모든 사설과 칼럼란은 한인/아시안 주민들을 하나의 지역구로 모으는 지역 선거제를 지지하는 입장을 표명하고 있었다.

민족학교는 지난 2년 동안 이 선거구 설정 프로세스에 참여하여 한인, 라티노, 백인 주민들과 함께 공청회에 참여했다. 이들 공청회에서 의견이 서로 다르고 어떤 경우에는 상충되는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한 자리에 모여 합의와 타협을 거쳐 하나의 권고안에 도달했다.

이런 민주적인 절차를 거쳐 채택 된 권고안이 기호 2B 경계선 안이다. 이 권고안에는 지리적으로 조합이 가능한 선거구 중 가장 강력한 아시안 아메리칸 선거구인 선거구 1번이 포함되어 있다. 기호 2B의 선거구 1번의 아시안 인구는 51.1% 이다. 이러한 역경을 겪은 권고안을 두차례의 시 의회 회의를 통해 무시해버림으로써 시 의회는 시 의회가 스스로 설정한 프로세스를 존중하지 않으며, 나아가 지금까지 프로세스를 신뢰하고 이에 참여한 수 많은 주민들을 존중하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왜 아시안 아메리칸 다수 선거구가 필요한가?
2B안의 1번 선거구는 아시안 아메리칸 유권자 수가 51.1% 인 반면 8A는 48.4% 이다. 큰 차이가 아니라고 느낄 수 있지만 이는 1번 선거구에서 총 13,774명 에 달하는 아시안 유권자에서 1,398명이 줄어든다는 것을 의미한다. 시 의회 선거구는 태생적으로 규모가 작기 때문에 몇백명의 표차에 승패가 엇갈리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다.

예를 들어 2013년에는 로스 앤젤레스의 13번 지구에 한인 후보인 존 최 후보가 출마하여 커뮤니티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으나 겨우 522표라는 표차로 당선에 실패했다. 이 차이를 가볍게 보고 넘어갔다가는 2020년 시 의원 선거에서 커뮤니티의 지지를 받으며 출마한 후보가 아주 작은 표차로 눈물을 삼키는 장면을 볼 수 있을 것이다.

그때 가서 후회하면 늦는다. 바로 지금 아시안의 표심을 최대한 결집한 선거구를 확보해야 향후 20년 동안 커뮤니티를 대표하는 얼굴들, 사안, 그리고 정책이 보장 된다. 한인들은 단결하여 하나의 목소리를 내라

지난 시 의회에는 사무엘 한, 찰스 김 두 한인 개인이 나타나서 2B를 반대하는 의견을 내었다. 그들은 커뮤니티의 소수 목소리를 대변한다고 주장하지만 민족학교는 이들이 대변한다는 커뮤니티가 실체가 존재하는지 의문을 보낼 수 밖에 없으며, 지난 주부터 이들의 대표성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에 있다. 사무엘 한, 찰스 김의 두 개인 및 영 김 하원의원은 커뮤니티의 합의안이 아닌, 아시안의 영향력을 줄이는 다른 안을 지지했다.

민족학교는 수가 얼마 되지도 않는 한인들이 솔밭처럼 다른 목소리를 낼 것이 아니라 타협과 상호 존중을 통해 한인 커뮤니티의 다수 의견으로 자리잡은 2B를 중심으로 단결 할 것을 촉구한다.

시의회가 표결을 했는데, 무엇을 할 수 있나?
일반적인 선거구 캠페인에서 시 의회의 최종 표결 이후에도 수많은 전술적 선택지가 존재한다. 이 중 일부만 나열해보자면 1)가가호호 방문을 통한 주민들의 청원서 수집 또는 선거 참여 사연 모집 을 통해 의원들에게 결정 내용을 바꾸도록 대중적 압력을 넣는것, 2)아시안 다수 선거구의 출현을 지지하는 동료 정치인들이 시 의원들에게 압력을 넣도록 하는 것 등이 있다. 이 외에도 다른 많은 방법이 가능하다.

민족학교는 회원 및 협력 단체들과 함께 아시안 다수 선거구 확보를 위한 최선의 전략을 논의하고 추진 할 계획이다. 아울러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모임 및 설명회를 계획 중에 있다. 이번 시 의회 표결을 보고 참여의 필요성을 느낀 분들은 참여를 해 줄 것을 부탁 드린다. 모임 및 설명회의 일시는 가까운 시일 내로 공개할 계획이다. 참여 문의는 (714) 869-7624 또는 krcla.org 으로 해주기를 바라고 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