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의 불꽃’ 한국 춤문화유산 공연

이 뉴스를 공유하기

LA무대에 처음 선보이는 한국춤 명작들 6월 15일 한국문화원에서․․․

동방의불꽃LA한국문화원(원장 김낙중)은 공연작품 공모전 「2018 ARI Project」여섯번째 무대로 연낙재․한국춤문화유산기념사업회(회장 성기숙)을 선정하여 동방의 불꽃, 한국의 춤문화유산 (The Fire of the East, Korean Dance Heritage) 공연을 오는 15일(금) 오후 7시 30분 문화원 3층 아리홀에서 개최한다. 한국 전통춤의 대가 한성준 선생은 충남 홍성 출신으로 일제강점기 전국에 산재한 민족 고유의 춤과 가락을 채집하여 약 100여종에 달하는 민속춤을 집대성하고 무대양식화하는 업적을 남겼다. 그의 문하에서 손녀딸 한영숙을 비롯 강선영․이동안․김천흥 등 기라성 같은 전통춤꾼들이 배출됐으며 신무용가 최승희․조택원에게도 영향을 끼쳐 세계무대로 진출하는데 자양분을 제공했다. <동방의 불꽃, 한국의 춤문화유산>라는 주제를 담은 이번 무대는 그동안 LA에 한번도 소개된 적이 없는 한국의 중견무용가들이 출연한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우선, 근대시기 한성준 선생이 나라의 태평성대를 주제로 왕과 왕비의 2인무로 창안한 태평무가 나란히 선보인다.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이수자인 윤덕경 서원대 교수가 ‘강선영류 태평무’를 홍지영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안무자가 ‘한영숙류 태평무’를 춤춘다.

LA무대에 처음 선보이는 한국춤 명작들도 흥미를 더한다. 전통예인 이동안의 ‘진쇠춤’을 윤미라 경희대 교수가 선보이고 멋과 낭만을 지닌 한국 최고의 남성 명무로 손꼽히는 최현의 ‘신명’을 배상복 전 제주도립무용단 예술감독이 춤춘다. 김용철 부산시립무용단 예술감독은 불교의 제의식에서 추어진 ‘바라춤’으로 이색적인 무대를 꾸민다. 한성준에게 영향받은 신무용의 대가 조택원이 중고제 국악명인 심상건의 반주음악에 맞춰 1949년 뉴욕 자연사박물관에서 초연된 ‘소고춤’이 김충한 전북문화관광재단 예술감독에 의해 선보인다. ‘소고춤’은 1940~50년대 미국순회공연을 통해 극찬받은 작품으로 이번 LA공연은 그 의미를 더한다. 또 근대 국악명인 심정순을 축으로 심상건, 심재덕, 심화영 등으로 이어지는 중고제 예맥을 잇는 이애리 충청남도 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전수조교의 춤도 주목된다. 한국의 국민가수 심수봉의 부친 심재덕이 중고제 예맥의 중심을 이룬 이름난 예인이었다는 점도 흥미롭다.

특히, 공연하루 전날인 14일(목) 오후 2시에는 LA 현지 한인무용인들을 대상으로 충청남도 무형 문화재 제27호로 지정된 중고제 승무를 체험할 수 있는 전통무형문화전수워크숍도 진행된다. 충청도 내포지역의 향토성이 짙게 배여 있는 이 춤은 소박하고 단아한 형식으로 근대 무대화 초창기 승무의 원형을 엿볼 수 있는 귀중한 문화유산이라 할 수 있다. 이번 공연을 기획하고 해설을 맡은 무용평론가 성기숙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는 “이번 무대는 단순히 공연에 머물지 않고 수준 높은 학술담론이 곁들여진 렉처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는 점에서 여타의 공연과 차별화 됩니다. 한국 전통춤의 속 깊은 멋을 재발견하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입니다”라고 밝혔다. 김낙중 문화원장은 “이번에 초청된 예술가들은 한국 전통춤의 뿌리 한성준 선생의 예맥을 잇는 중견무용가들의 고품격 무대라는 점에서 의미가 큽니다. 많은 분들이 이번 공연에 찾아주셔서 우리 무용의 아름다움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되었으면 합니다.”라고 밝혔다. 공연작품 공모전 <ARI Project>는 공모를 통해 공연단이 LA현지 관객을 대상으로 우수한 공연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도입한 LA한국문화원 대표 공연프로그램이다. 올해에도 현대무용, 오페라, 클래식, 전통무용, 국악, 재즈, 탈춤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의 관람 및 참가는 무료이며 사전에 온라인 또는 전화로 예약을 해야 한다.
◈예약 문의: 323-936-3015
◈공연담당: Tammy Chung
[email protected]
————————————————————————————————————————————————————

공연해설: 성기숙 무용평론가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1.윤덕경 _ 태평무(강선영류)
서원대학교 교수 /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이수자
2. 이애리 _ 승무
충청남도 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전수조교 / 심화영승무보존회 회장
3. 김용철 _ 바라춤
부산시립무용단 예술감독 / 섶무용단 대표
4. 홍지영 _ 태평무(한영숙류)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안무자 / 전 벽파춤연구회 회장
5. 배상복 _ 신명
최현춤보존회회 회장 /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이수자
6. 윤미라 _ 진쇠춤
경희대학교 교수 / 이동안류진쇠춤보존회 회장
7. 김충한 _ 소고춤
전북문화관광재단 예술감독 / 한국춤하나문화진흥회 대표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