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취재] 김기춘의 사악한 인생 50년, 이제 천벌을 받아야 할 때

인면수심 김기춘이 최순실 게이트 의혹의 끝이다 본국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국정조사에 출석한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의 행태는 그야말로 ‘인면수심’이나 다름없다. 모든 사건에서 본인의 개입 정황이 너무 분명하거나 상식적으로 개입이 됐을 수 밖에 없다고 의심되는 사건마저도 ‘모른다’와 ‘기억나지 않는다’로 일관하며 미꾸라지처럼 빠져 나가고 있다. 오죽하면 야당 의원이 김 전 실장을 향해 “죽어서도 천국가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할 […]

<성완종 물귀신 정국 막전막후> 김기춘은 왜 성완종을 죽이려 했을까?

      이른바 성완종 물귀신 리스트 파문으로 이완구 국무총리가 끝내 총리 취임 63일만에 사퇴의사를 밝힌 가운데,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을 압박한 검찰 수사의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선데이저널>은 이와 관련 최근 성 전 회장이 생전에 가깝게 지낸 한 측근으로부터 “성 전 회장이 이번 수사가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이 주도하고, 김기춘 전 비서실장이 기획했다고 말했다”는 이야기를 전해들을 수 […]

김무성 도발의 노림수…그가 김기춘을 물고 늘어지는 까닭은?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움직임이 심상치 않다. 김 대표는 추석 전 있었던 각종 여론조사에서 박원순 서울시장과 함께 차기 대권후보 지지도 공동 1위에 오르며 분위기를 타고 있다. 여기에 고무된 김 대표는 여세를 몰아 점차 자신의 존재감을 확대시키는데 전력을 쏟아 붓고 있다. 특히 ‘기춘대원군’으로 불리는 김기춘 청와대 비서실장을 직설적으로 비판하며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이는 현재 여권 […]

<지금 한국에서는> 朴치마폭에서 전횡 일삼는 김기춘… ‘공적이 된 …

대한민국 나라 전체가 박근혜 대통령 한사람 때문에 절망의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다. 안대희-문창극 두 총리 후보자의 낙마와 맞물려 관심 병사로 지목된 동부전선 무장탈영병 사건은 한국 정치와 군부가 얼마나 허술하기 그지없고 구멍이 뚫려있는지를 극명하게 보여준 사례다. 세월호 참사의 원흉 구원파 유병언 교주의 지난 대선자금 박캠프 전달 의혹은 갈수록 눈덩이처럼 부풀려지고 있다. 대선 직전에 유병언 교주는 박근혜 대선캠프의 […]

김기춘의 난(亂)

 ▲ 임춘훈(언론인) 조금은 성급하고 약간은 방정맞은 말 같지만, 박근혜 대통령은 이미 현재완료진행형의 레임덕에 빠져들고 있는 것 같습니다. 역대 어느 대통령보다 빠른 치명적 권력 누수와 민심 이반(離反)이, “망건 쓰자 파장” 꼴로, 취임 16개월 밖에 안 된 대통령의 발목을 잡고 있습니다. 지난 5월 안대희의 총리후보 자진사퇴에 이어, 지난 주 새로 총리에 지명된 보수 논객 문창극의 운명도 이미 […]

박근혜는 더 이상 대한민국 대통령이 아니다(1) 입만 열면 새빨간 거짓말… ‘인면수심’의 극치

그녀가 끝내 감추려고 하는 7시간의 사생활은 무엇? 헌재까지 가증스런 거짓으로 능멸 ‘그녀는 미쳤거나, 미쳐가고 있다’ 헌법재판소에만큼은 의문의 7시간 행적에 대해 낱낱이 밝히겠다던 박근혜 대통령의 말은 또 다시 새빨간 거짓말이었다. 박 대통령은 1월 10일 헌법재판소에 세월호 참사 당일 7시간의 행적을 밝힌 답변서를 제출했지만 기존의 해명을 되풀이하는 것에 지나지 않았다. 오히려 사고인지 시점 등 상당 부분에 대한 […]

[충격취재] 서서히 윤곽을 드러내는 세월호 7시간 朴 미스터리 행적

 ‘도대체 밤새 무슨 짓거리를 했기에…’ 세월호 침몰 후 4시간동안 잠자리에서 일어나지도 않았을까? 박근혜 정권 최대 미스터리인 ‘세월호 7시간’은 더 이상 미스터리만은 아니다. 단순히 그 시간 동안 한 일에 대한 사실 관계를 따지는 수준을 넘어서 박근혜 정권을 상징하는 시대의 단어가 됐다. 박근혜 정권의 불통과 무능을 압축적으로 보여준다. 세월호 7시간의 미스터리는 그동안 청와대의 금기어였다. 감출 일이 없이 […]

[한국 언론에 보도되지 않은 숨은 1인치 기사]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 프로젝트 숨겨진 내막

최순실 게이트는 鳥足之血 최경환 게이트…‘저주가 시작됐다’ ■ 국민연금이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에 찬성한 충격적인 이유 ■ 이재용, 8조 원 상당 삼성전자 지분 4% 간접적인 지배력 확보 ■ 삼성 일가는 7900억 원 실이득 국민연금은 500~1200억 손실 최순실 게이트로 인해 검찰이 현 정권에 등을 돌리면서 수사팀의 칼끝이 어디로 향할지 모르는 상황이다. 지난주 보도한대로 검찰이 최순실 게이트의 진짜 실체를 드러내려면 […]

미디어오늘 인터뷰 전문

“최순실, 강남 조폭들과 연관돼 있다” [인터뷰] 최순실 게이트 빗장 연 선데이저널 연훈 발행인“최재경, 친박 최경환이 천거”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의 빗장을 연 언론은 미국 LA에 위치한 선데이저널이었다. 선데이저널은 지난 8월 “청와대 내부에서도 미르 및 K스포츠 설립 과정에 대해 의아하게 생각했던 직원들이 한 둘이 아니”라며 “위에서부터 내려오는 오더가 진행되는 프로세스가 정상적이지 않았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 청와대 내부에서 파다하게 퍼지고 있는 […]

[한국 언론에 보도되지 않은 최순실 게이트에 가린 실세들] 최경환-최재경 최순실 빠진 빈자리 꿰차고 앉아 朴 쥐락펴락

결국 그들 兩최 때문에 박근혜는 몰락할 수밖에 없다 지난 3년 3개월 기간 동안 박근혜 대통령을 꼭두각시 삼아 호가호위하던 최순실 씨가 검찰에 구속됨에 따라 박 대통령은 사실상 혼자서는 아무것도 할 수 없게 된 상황에 빠져 버렸다. 이전에도 혼자 무엇인가를 할 수 있었다는 말이다. 다만 수십 년간 주변에서 모든 의사결정을 내려준 것이나 다름없는 최순실 씨가 없다는 것은 […]

Page 1 of 812345...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