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저취재1>전과자 무기브로커 이규태의 ‘검은 魔手’ 클라라 성추행-…

      지난해 12월 본보가 방산비리 원흉 이규태 일광공영회장이 한국 영화와 영화인의 자존심을 짓밟았다는 보도(956호)를 한지 한달만에 이씨가 클라라에게 음란메시지를 보내는 등 성추행을 한 의혹이 드러남으로써 본보의 문제제기가 정확했음이 다시한번 확인됐다.특히 일광 내부자를 포함한 정통한 소식통은 일광폴라리스 사무실 6층에 침실과 가라오케시설 등이 완비된 아방궁이 있다는 사실과 이규태에게 농락당한 여자연예인이 한두 명이 아니며 적어도 2명이상이 성희롱을 넘어선 […]

신승남 전 검찰총장, 캐디 성추행혐의 피소사건 전말

      대한민국 전체가 미쳐 돌아가고 있다. 대통령을 비롯해 전 국회의장, 전 검찰총장 등 사회 저명인사들이 줄줄이 엽기적인 섹스행각 들통으로 국민적 불신을 사고 있다. 2개월 전 박희태 전 국회의장이 골프장 캐디를 성추행한 혐의로 피소된데 이어 이번에는 신승남 전 검찰총장이 골프장 여직원을 성추행혐의로 피소돼 일파만파로 번지고 있다.특히 박희태 전 국회의장이나 신승남 전 검찰총장이 모두 검찰 고위출신이라는 점에서 […]

<충격취재> 우리은행 뉴욕 본점, 1백만달러 성추행 소송사건의 전말

      한국기업들이 미국현지 채용 한인 직원들에 대한 갖가지 차별이 사회문제화 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은행 뉴욕지점 직원들이 현지채용 여직원들에게 성추행을 저지른 혐의로 민사사송을 당한 것으로 밝혀졌다.특히 재판과정에서 증거로 제출된 문서들에 따르면 이들 본점 파견 직원들은 대부분의 직원들이 보는 앞에서 현지채용 여직원들의 치마 속에 손을 넣는 등 엽기 행각을 벌인 것은 물론 남자직원들도 성추행했다는 내용이 기재돼 있어 […]

한인 성추행사건 증가추세…추행방법도 각양각색

최근 성범죄와 관련한 한인이 적발되는 사례가 부쩍 많아지고 있다. 아틀란타의 한인 태권도사범이 10대 여 제자와 성관계를 가진 혐의로 구속됐다가 보석으로 풀려난 후 동일한 죄목으로 다시 쇠고랑을 찼는가하면 지난 4일에는 펜실베니아에서 교환학생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한인소유 유학원에서 한인 디렉터가 미성년자 유학생을 성추행한 혐의로 체포돼 기소되는 등 최근 잇단 한인들의 성범죄로 미국사회를 시끌 벅쩍하게 만들고 있다. 또 동부 버지니아주에서 […]

[단독 기획 보도] 한인 침구사 면허 시험 합격율 낙제점 왜 한방원들이 불법의 온상지인지….

‘한인 침구사 면허 시험 합격률이 고작 59%’ 미국 내 한인사회의 많은 한의사(침구사)들의 진료 행태의 부조리와 한의과 대학의 질적 수준이 크게 문제가 되고 있다는 사실은 지난동안 수 차례 본보의 특집 보도로 잘 알려졌다. 지난 2000년 이후 징계 받은 한인 침구사(한의사) 88명 중 33명이 면허증 박탈(자진 반납 포함)이었다. 그러면 이 같은 부조리와 질적 수준의 원인은 무엇이며, 과연 한의사들의 […]

[창간 35주년 기획 특집] 한인 의료계 불법 만연 사태 (5), 도덕성 해이…가치관의 파멸

주 침구사 위원회로부터 징계조치 당한 침구사들의 파렴치 의료행태  ‘의료인이라는 사실이 부끄럽다’ 의사나 침구사, 변호사, 회계사 또는 부동산 브로커 등 전문인들은 해당 전문 직종에서의 과실이나 위법 행위 이외 전문직과 관련 없는 사항에서 불법을 행하였을 경우에도 면허증 박탈이라는 징계를 당할 수 있다. 최근 한방이나 양방에서 한인 의료인들이 성범죄나 폭력행위 등으로 형사 사건에 연루되는 전문인이 증가해 충격을 주고 […]

[기획특집] 한인 의료계 불법 만연 사태 계기로 짚어 본 침구사 징계 현황 (3)

캘리포니아 주 침구사 위원회 86명 징계 33명 박탈 괴물로 변한 침구사들 ‘불법 매선시술 행위까지’ 캘리포니아 주 한인 사회에 한인 의료인들의 불법이 판을 치고 있다. 최근 불성실한 진료 형태로 한인 산부인과 의사(본지 1072호)들을 포함해 각종 전문의들이 징계를 당하고 있는데, 한인 한의사(침구사)들의 행태는 한인 양의들보다 더 심각한 징계를 당하고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본보가 캘리포니아 주 침구사 […]

[심층취재] 주 검찰이 사우스 베일로 대학을 수사하는 이유는? 소송장에서 드러난 추악한 사건과 학사비리 백태

 ‘朴 이사장은 노골적으로 섹스파트너가 돼 줄 것을 요구했다’ 섹스 파트너 돼주면 영주권 스폰서는 물론 교수직까지 제의 사우스베일로 대학(SBU)은 아직도 미국에서 최대 규모의 한의대로 인정도 받고 평가도 받고 있다. 그래서 한때는 “한의과 공부를 제대로 하려면 사우스베일로로 가고, 시험에 통과하려면 로열로 가라”라는 말까지 한의사 지망생들 사이에 회자될 정도였다. 그런 명성의 SBU가 오늘날 온갖 추잡한 비리가 담긴 소송 사건에 […]

[와이드 大 특집] 주 검찰이 사우스베일로 대학 비리를 수사하는 까닭

여학생들을 성 노리개로…1-20 비자 장사 수료증 학위 매매 음란한 수업 기막힌 비리 운영 ‘미국 최대 한의과 대학에서 미국 최악의 비리 학교로…’ 모두가 알지만 아무도 말하지 못했던 악행들 사우스 베일로(SBU) 한의과 대학은 미국 한인 최대의 한의과 대학이다. SBU는 공인된 침술과 동양의학 학교로 성장하여 미국에서 가장 크고 훌륭한 한방 학교 중 하나로 평가받아 왔다. 이 같은 대학에 […]

모함과 부당 해고로 얼룩진 MBC America 막장극 막후

악취 진동하는 MBC(미주법인) ‘공영방송 위험수위 넘었다’ MBC America(사장 민완식)는 서울의 문화방송(MBC)의 미주 현지 법인체이다. 이 MBC America는 이번에 새로 민완식 사장이 부임하기 전 미주법인 사장으로 LA에서 3년 6개월 동안 근무한 윤동열 미디어본부장이 벌여놓은 ‘막장 드라마’ 때문에 전, 현직 직원들이 극심한 고통을 당하고 있다. 윤동열 본부장이 미주 사장으로 있는 동안 MBC 본사에서는 또 한 명의 직원을 […]

Page 1 of 812345...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