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젊은이들이 내 이야기를 통해 희망과 용기를 가질 수 있다면 그것으로 족하다’

불세출의 영웅 김영옥, ‘미육군기념고속도로’ 명칭 생겼다. 고속도로 표지판 뒤에는 한우성 동포재단이사장이… 미국에 한국인의 이름이나 한국을 상징하는 명칭이 담긴 건물이나 장소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 ‘도산 우체국’(Dosan Ahn Chang Ho Post Office), ‘김영옥 학교’(Young Oak Kim Academy), ‘새미 리 광장’(Sammy Lee Square), ‘한국전쟁 기념도로’(Korean War Memorial Highway) 등등이 좋은 예다. 그런데 이번에는 미국 고속도로(프리웨이)에 처음으로 한국인의 이름을 […]

이팔성 비망록엔 사라진 동경 비자금이 없다

동경지점 수천억 부정대출 해외비자금 판도라 열릴까 첨예하게 진행되고 있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재판에서 변수가 터져 나왔다. 바로 MB가신이라고 불리던 이팔성 전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비망록을 통해 MB의 추악함을 꼼꼼하게 드러낸 것이다. 지난 8월 8일 본국 법원에 따르면 검찰은 전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 심리로 열린 이 전 대통령의 특정경제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등 혐의 17차 공판에선 […]

한인 애프터스쿨 ‘아동학대’ 사건 파장

‘언론에 억울함 호소했다’고 문제삼는 수사관에 분통… 전화해도 응답이 없고… 접수한지 4개월이 지나도 지지부진 미국의 심리학자 겸 의사였던 벤자민 스포크 박사(Benjamin Spock, MD, 1903-1998)는 ‘아이를 때리는 것(Spanking Kids)이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크나큰 육체적 정신적 충격을 주므로 절대로 하면 안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스포크 박사는 1946년에 ‘아기와 육아에 대한 상식(The Common Sense Book of Baby and Child Care)’이라는 책을 […]

버몬트 7가 부지 포기 ‘엇갈리는 희비’

웨슨 시의장 “한인들 노력에 존경”하며 대타협 수용  ‘노숙자 셸터 앞으로가 문제다’ LA 시정부가 주민들의 가장 큰 이슈의 하나인 노숙자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노숙자 임시셸터 프로젝트인 ‘브릿지 홈(Bridge Home) 이니셔티브’가 가장 논란이 됐던 10지구에서 LA 한인회(회장 로라 전)를 포함한 일부 단체들과 허브 웨슨 시의장 간 약 3주간 협상을 벌인 끝에 추가 후보지 […]

누가 더 K-타운을 위한 진실한 사람들인가

LA주민들의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노숙자 임시셸터 설치에 대하여 주민 여론조사 결과 LA카운티 거주민의 3분의 2가 집 가까이에 노숙자 임시 셸터가 설치되더라도 이를 찬성한다고 응답해 LA시정부의 임시셸터 추진 작업에 탄력을 주게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윌셔커뮤니티 연합(WCC)은 ‘시민의 소리-노숙자 문제 1차 토론회’를 동부장로교회(담임 김정오 목사, 4270 W 6th St. LA)에서 약 80명이 모인 가운데 개최했다. […]

부에나팍 市의 희망 서니 박 후보의 야망

‘부에나 팍을 코리아 타운으로…’ 오렌지카운티의 부에나 팍(Buena Park)시는 ‘미래형 코리아타운’이라는 기대를 지니고 있는 신흥 개발 도시이다. 시의 중심 도로 비치 불러버드 상가를 포함한 전체 상권 5천 여 개 업소 중 약 40%인 1900여개가 한인들이 운영하는 한인들의 전략적 상업지역이다. 바야흐로 “제2의 코리아타운”이다. 이같은 도시에 “차세대 정치인”으로 주목받는 한인 서니 박 변호사(민주당Sunny Park, 한국명 박영선)가 시의원으로 도전해 전체 […]

한인사회 지혜를 모으자 ‘노숙자 이슈’ 와 가세티시장의 ‘방한’

웨슨  노숙자 셸터 후보지 확정해 놓고 뒤늦게 한인사회 달래기 일부 인사들  ‘부화뇌동’ ‘처음이나 지금이나 변한게 하나도 없다’ LA시의 난제인 노숙자셸터 설치 문제가 오는 30일 시의회가 개회하면서 다시금 본격적인 논의가 시작될 전망이다. 지난 6일부터 휴회에 들어갔던 시의회는 코리아타운내로 임시 지정된 ‘노숙자 임시셸터’ 후보지를 포함 허브 웨슨 시의장 사무실 옆 주차장 등을 포함한 3곳을 두고 전면적인 재 […]

‘아~ 노회찬’ 삼성 저격수의 안타까운 죽음

삼성 X파일로 뜬 ‘道德君子’ 노회찬의 선택 ‘돈 받은 일 없다’ 끝까지 손사래 ‘합리적 진보’, ‘깨끗한 정치인’의 상징으로 추앙받던 노회찬 정의당 의원이 결국 돈의 굴레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댓글조작의혹사건의 주범 드루킹측으로 부터 5천만원대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의혹과 관련, 특검의 수사칼날이 자신에게로 향하자 결국 극단적 선택을 한 것이다. 노 의원은 유서를 통해 ‘4천만원을 받았으나 청탁과는 […]

[단독] MB실소유주 의혹 다스…갑작스럽게 다온 매각 시도하려는 까닭

‘해외재산 도피 조사한다고 하니…’  서둘러 이시형과 선긋기 우애 자랑하던 MB형제들 피 터지는 경영권 분쟁 ‘속사정’ 이명박 전 대통령이 실소유주라는 의혹을 받고 있는 다스가 자회사인 다온을 본국 한 코스닥 업체에 매각하려 한다는 소문이 주식시장에 급속도로 퍼지고 있다. 다온은 이 전 대통령의 아들 이시형가 사실상 100% 지분을 소유하고 있는 회사로, 원래 이름은 주식회사 혜암이었다가 2017년 2월 22일 주식회사 다온으로 […]

[핫 스토리] NYT특종여기자 비결은 ‘몸 로비’? 전 세계 뒤흔든 ‘언론판 마타 하리사건’ 전모

■ 뉴욕타임스 여기자 특종행진 속에 감춰진 진실 ■ 상원정보위기밀책임자 애인에게 정보받아 보도 ‘섹스와 특종’ 맞교환했나? 뉴욕타임스에 ‘마타 하리’와 ‘김수임’을 방불케하는 여기자가 출현했다. 자신의 미모를 무기로 전세계를 깜짝 놀라게 한 세기의 여간첩사건과 어깨를 견줄 만한 언론판 ‘마타 하리’사건이 발생한 것이다. 미모의 여기자가 기밀문서를 다루는 남성과 사랑에 빠졌고, 그 기자는 특종행진을 계속하며 스카웃에 스카웃을 거듭, 마침내 정점인 […]

Page 10 of 160« First...89101112...20304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