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동 피해자 김동찬씨의 칼럼

 상처는 아물기 마련인가 보다. 결코 잊혀질 것 같지 않던 4.29 엘에이 폭동도 올해로 만 10년을 맞으며 희미해져가고 있다. 한인타운은 언제 그런 일이 있었냐는 듯, 불타버린 건물의 흔적은 찾을 수 없다. 그러나 상처는 아물어도 흉터가 남는 것처럼 선명하게 남아있는 몇 가지 기억은 좀처럼 지워지지 않는다. 나는 당시에 도매상을 차려서 운영하고 있었고, 아내는 인도어 스왑밋에서 소매를 하고 […]

난장판 속에서도 하기환과 한국일보는 싸우고…

1992년 4월29일 폭동 당시 LA 한인회는 오늘날 처럼 한인회장 선거 후유증으로 제구실을 하지 못할 때였다. 미증유의 폭동 사태를 만난 한인사회는 구심점이 없었다. 한인사회를 대변해야 할 한인회가 표류하는 바람에 ‘꿩대신 닭’으로 당시 한인상공회의소 회장인 하기환씨가 LA총영사관의 주선 등으로 4.29 폭동범교포대책위원회( 후에 한미구호기금재단으로 개명)를 맡게 되었다. 처음 본부를 총영사관에 설치했다. 이 당시 한국정부와 적십자 등 각계 단체와 […]

MBC-TV 미군비하 프로 일파만파

미군에 대해 “아주 특별한 망발”을 한 MBC 아침프로 에 나와 ‘미군비하’ 발언을 했던 연세대 노정선 교수가 미주동포사회의 거센 항의를 받고 22일 MBC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올렸다.(별첨 사과문 참조) 노 교수는 “방송으로 인해 심려를 끼친 것에 대해서 정식으로 사과합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자신도 미군들과의 우정어린 교류가 많다고 설명하면서 “저의 표현에 수류탄투척병과 전투기격추병에 대한 부분적인 설명이 부적절했던 것을 인정합니다”라고 […]

한인 비디오 매니아들 울며 겨자먹기로 본다.

이른바 ‘본국 방송3사 – KBS, MBC, SBS- 의 인기 드라마와 오락 프로그램을 녹화한 비디오 테이프를 빌려 보는 것은 이민생활의 한 문화로 자리잡은 지 오래다. 먼 이국 땅에서 한국을 그리워하는 사람들, 한국어 권인 나이가 든 한인들뿐만 아니라 요즘은 유학생이나 1.5세, 2세들까지도 주말이나 휴가기간에 비디오 테이프를 빌려 한국방송을 즐기는 것이다.  사실 많은 한인 비디오 매니아들은 큰 부담(?)없이 […]

수면위 떠오르는 조풍언 게이트 – [1]

조용하다 못해 아예 세간에서 살아진 듯, 잊혀진 것 같은 분위기다. 그러나, 실제로는 폭풍전야라고 볼 수 있다. DJ 정부의 권력비리 결정판이라고 볼 수 있는 이른바 “조풍언 게이트”가 최근 정치권에서 제기된 각종 의혹사건 중 특검법이 공포된 ‘4천억 대북 지원 설’, ‘공적자금 비리’, ‘나라종금 퇴출저지 로비 의혹’, ‘백궁-정자지구 특혜분양 의혹’, ‘전 국세청장 안강남 비리 의혹’ 등과 함께 조만간 검찰의 […]

[인터뷰] 보리울의 여름 우남스님役 박영규

“빠른 템포와 화려한 화면, 자극적인 웃음이 요즘 흥행 영화의 공식이라면 ‘보리울의 여름’은 좀 싱거울 수도 있겠죠. 하지만 평소 잊고 지내던 사람살이의 따뜻함과 푸근함을 맛보고 싶은 분들에게는 오랜만에 만나는 좋은 작품이 될 거라고 자신합니다.” 영화 ‘보리울의 여름'(감독 이민용)에서 우남 스님 역을 맡은 박영규(49)는 “이만희 작가의 대본을 받아들었을 때 이 배역에 본능적으로 이끌리는, 운명 같은 것을 느꼈다”고 […]

해외원정에 나선 포르노 자키 실태

불법 성인방송이 본국에서 법적제재가 강화되면서 2001년 말을 기점으로 해외 불법 포르노자키(이하 PJ함)들이 미국과 캐나다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고, 이곳 LA에서도 공공연히 PJ를 버젓이 모집하는 광고를 볼 수 있다. 공공연하게 한국말로 ‘PJ모집, 월 $15,000 이상 보장’ 등의 문구를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으며, 매춘과 섹스 광고는 더 이상 낯설지 않게 접할 수 있어 큰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

매춘 및 매춘알선 광고 등 이제는 지긋지긋해

‘요즘은 정말 신문보기가 무섭다’라는 말이 여기저기서 들린다. 웬만한 주간지 지면들은 곳곳에 매춘광고로 도배질(?)이 되어 있고, 심지어 직업 구인란 등 정보지에는 누가 봐도 매춘알선을 의미하는 광고들이 줄지어 실려 있는 것이다.박상균 <취재부 기자> [email protected]매춘성 광고 및 기사는 사실 많은 독자들에게 흥미(?)를 끌며 눈을 자극하기 마련이다. 어떤 신문과 주간지들은 처음 발행할 당시의 그 순수(?)한 전달자로서의 굳은 다짐을 잃은 […]

[선인도 “선군”최규중씨]

한국의 정통기학 [선인도]의 수장인 선군 최규중씨(61)는 한국과 미국을 비롯하여 세계각지에서 붐을 이루고 있는 단학?기공?레키 등 각종 기학에 비해 한국 고유의 선인도가 비교될 수 없을 만큼 빼어나다고 강조한다. 또한, 그는 선인도의 목적이 한마디로 혼의 구연이라고 설명한다. 즉, 인간의 영혼을 갖추고 넓혀서 신인합일의 경지로 승화시키는 한없이 높고 순수한 구도의 길이 혼의 구연이다라는 것이다. 철부지때 병악했던 최씨는 11살이 […]

[한인 T비자 신청 상당]

인신매매 알선업자를 통해 미국에 밀입국한 뒤 매춘을 강요 당하거나 극심한 노동에 시달리는 외국인에게 특수이민비자(T)를 발급, 구제하는 법이 제정된 이후로 상당 수의 한인들도 혜택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LA법률보조재단(LAFLA)·아태법률센터(APALC)·네이버후드법률센터, 보트피플SOS, 인신매매 근절연합(CAST) 등 5개 단체는 14일 힐다 솔리스 연방하원(캘리포니아·32지구) 지역사무실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지난 6개월간 남가주에만 40여건의 케이스가 접수됐으며 이중 약 15%가 비자를 발급 받았다고 발표했다. 특히 […]

Page 146 of 147« First...102030...143144145146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