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려지지 않은 내막 危機의 북한<上>

북한정세 북한은 작년이래 핵문제를 에워싼 국제적긴장이 높아가는 가운데서도 대대적인 경제개혁을 실시해 왔다. 일부에 시장경제제도나 성과급등을 도입했지만 내부사정에는 불투명한 부분이 많다. 권위있는 일본의 경제지 은 북한문제연구자와 한국측관계자및 자료, 탈북자들의 증언등을 토대로 북한의 경제와 정치및 군부의 최근 내막을 보도하고 있다. “왜 한국기업은 더욱 빨리 진출해주지 않나”__. 북한당국자는 지난8월 한국과의 군사분계선에 가까운 개성을 시찰한 한국중소기업협동조합중앙회 간부에게 불만을 퍼부었다. […]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증권 시장

CHICAGO INVESTMENT GROUP LLC의 JOHN LEE(이현석)씨는 I.I.T. 대학에서 재정학을 전공하고 LoyoLA University of Chicago 경영대학원(M.B.A)을 나왔다. 12년간 현장에서 직접 실무를 수행하며 안정적이고 정확한 정보제공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 앞으로 JOHN LEE씨는 금융부분 중에서 증권과 관련한 소식을 전달할 예정이다. 주식시장이 어떻게 될지는 모른다는 말이 있듯이 증권 시장의 방향성은 사실 어느 누구도 모른다. 단지 학자들이 연구한 원리, 원칙과 […]

미국에 북한망명정부 수립 누가?

‘북한민주화협의회’ 등 단체들이 결성 미국내 북한인권단체에서 본격 지원 모스크바, 우즈벡, 카자흐, 일본, 호주 등에 지방정부 설립도 북한의 金정일 스탈린독재정권의 몰락을 위한 가칭’조선민주주의임시정부’가 미국땅에서 추진되고 있는 것으로 최근 알려졌다. 이 같은 임시정부는 과거 황장엽 전 북한노동당비서가 한국으로 망명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한 ‘북한민주화협의회(북민협)’의 이연길 회장을 포함해 전북한 고위급 탈북인사들이 주축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워싱턴 소식통이 전했다. 이를 […]

무모한 원정출산 “태아에 치명적 위험있다”

원정 출산의 위험성을 드러낸 사고발생 -3 결국 원정출산의 위험성을 우려했던 것처럼 산모에게 사고가 발생, 태아가 사망하여 산모 뿐만 아니라 가족들에게 까지도 비극과 아픔을 주고 있다. 원정출산을 위해 미국을 방문한 한 여성의 경우 출산 예정일을 3주여 정도 앞두고 라는 희귀병으로 이미 산모의 자궁속에서 사망한 것이다. 정확한 의사의 진찰과 진료가 필요함에도 불구하고 현지에서 담당 의사가 바뀌면서 산모나 […]

송두율 씨「세계 한민족 포럼」에도 관련 일본 히로시마 2회대회 참석

노정권 통일논리/반 체제 인사 귀국 열성적 친북 미주 인사들 3년 전부터 北서 따돌림 한국에서 “거물간첩”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는 송두율씨는 LA 에 본부를 두고 있는 국제한민족재단(상임의장 이창주)이 지난 2001년 일본 히로시마에서 개최한 제2회 세계한민족포럼에 초청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송두율씨는 황장엽씨로부터 ‘노동당 서열 23위 정치국원 후보 金철수’라는 지적을 받고 있을 때였다. 그는 한민족포럼에서 이 문제에 […]

폐쇄된 YWCA 미드윌셔 지부의 중단 프로그램 재개

한인 가정상담소(소장 장수경) 적극 나서 대안책 마련… 지난 7월말 본부의 재정난으로 YWCA 미드윌셔 지부가 전격 폐쇄된 바 있다. YWCA 미드윌셔 지부는 지난 1년 여 넘게 폐쇄 및 축소방안 등이 떠돌다가 끝내 ‘미운 오리새끼’로 전락해 폐쇄되는 아픔을 겪게 된 것이다. 하지만 이와 관련 한인 가정상담소(소장 장수경)가 기존 YWCA 미드윌셔 지부의 프로그램들을 인수해 운영키로 결정함에 따라 새로운 […]

자궁경부암 발생 연령층 낮아져

고려의대 이규완 교수팀 연구, 젊은 여성들 정기검진 꼭해야 그동안 40대 여성에게 주로 발병하던 자궁경부암이 20, 30대로 그 연령층이 낮아지고 있으며 발병률도 5배 이상 높아졌음이 최근 연구자료에서 나타났다. 고려의대 안암병원 산부인과 이규완 교수팀이 지난 98년 3월부터 2000년 2월까지 약 2년 간 건강검진을 위해 내원한 4천5백명의 여성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백99명(4.37%)이 이상증세를 보였으며 이중 자궁경부 상피내암이 7명, […]

북한에게 들이대는 中國대 美國카드

북핵을 둘러싼 움직임이 정체상태에 빠지고 있다. 6자협의 제2차회의가 11월에 개최되리라던 ‘설’은 자취를 감추고, 연내개최도 어려운게 아니냐는 비관론이 나돌기 시작했다. 이유는 북한측의 완고한 거부태도로서 그 징조를 중국의 우방귀 전국인민대회상임위원장의 방북”중지”에서 찾아질 수 있다. 북한을 북경의 6각테이블로 끌어내야할 중국으로서는 일단 중지아닌 “연기”라고 변명하나, 그러면서 이젠 외교만이 아닌 안보. 군사면에서의 대북압력도 내놓고 추진중이다. 한편 이와 발 맞추듯 미국도 […]

피오리나 HP회장 6년간 1위

미국. 세계 정보기술(IT) 업계 여장부 칼리 피오리나 휴렛패커드(HP) 회장이 6년 연 속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기업가’로 선정됐다. 피오리나 HP 회장은 지난 달 30일 포천지에 루슨트 테크놀로지 회장으로 있던 98년부터 6년 연속 여성기업가 1위에 선정되는 영예를 누렸다. 피오리나 회장에 이어 인터넷경매 업체인 이베이의 맥 휘트먼 회장, 화장품 업 체인 에이본의 안드레아 융 회장, 제록스의 […]

이젠 가정주부까지 공공연히… 안방까지 점령 ‘위협’

매춘의 시작과 끝 타운내 불법 마사지 팔러와 매춘 광고가 극썽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연방 및 주 검찰 등이 합동으로 대대적인 수사를 펼치고 있다. 이미 지난달 연방 및 주 검찰이 불법 마사지 팔러를 수사하던 중 한인이 운영하는 프레드릭스 버그의 한 스파와 페어팩스 카운티의 자택을 전격 급습, 압수수색을 펼치는 등 점점 수사의 칼날이 타운 내에까지 조여들 전망이다. […]

Page 174 of 186« First...102030...172173174175176...18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