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검찰 소환 그 이후

지난 달 30일 노무현 전 대통령은 전직 대통령으로서는 3번째로 검찰에 소환됐다. 5공화국 청문회 당시 전두환 전 대통령을 몰아부쳐 스타가 됐던 그가 전 전 대통령과 똑같은 뇌물죄로 검찰의 조사를 받은 것이다. 소환 현장에서 기자가 직접 본 노 전 대통령의 표정은 ‘참담함’ 그 자체였다. 대통령직을 물러난 지 1년 2개월만에 검찰청 포토라인 앞에 자신이 서게 될 줄 누가 […]

盧 – 檢 ‘검은 돈 거래 진실 공방전’

경남 김해에 위치한 봉하마을에 전운이 감돌고 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소환이 임박했기 때문이다. ‘박연차 게이트’를 수사하고 있는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는 지난 22일 노 전 대통령에게 서면질의서를 보내 실질적인 선전 포고를 했다. 검찰과 노 전 대통령이 `의혹의 자금’을 둘러싸고 그간 첨예하게 대립해 왔지만 이는 언론과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한 대리전 또는 간접 공방의 양상을 띠었으나 서면질의서 발송은 본격적인 […]

미국언론에 비친 ‘대통령 아들’ 행적과 의혹

노무현 전 대통령의 아들 건호(36)씨가 박연차 리스트의 검은돈과 관련해 지난 12일 한국검찰의 소환되어 조사를 받았다. 이와 관련해 미국 AP?UPI 통신을 포함해 ABC?CBS?NBC 등 3대 TV 방송, 워싱턴포스?워싱턴타임스?시카고 트리뷴지 등을 포함 대부분 미국 언론들이 이 같은 소식을 보도하며 국제적 망신으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노건호씨가 근무하는 LG전자의 샌디에이고 지역과 LG미주본부가 있는 뉴저지 등의 지역 언론들도 이번 사건을 […]

노무현 일족-박연차 회장 ‘추잡한 돈 거래’ 커넥션

벌써 수개월째 계속되고 있는 박연차 뇌물리스트는 결국 최종 종착지가 노무현 전 대통령이다. 이미 검찰수사에서 드러났듯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과 아들 조카사위가 박연차 회장에게 받은 돈은 13억과 미화 600만달러가 전부인 모양이다. 권양숙여사는 검찰 진술에서 돈을 받은 것은 시인하면서도 사용처에 대해서는 함구하고 있으며 노 전 대통령 역시 모든 것을 부인이 행한 행동이고 자신은 모르는 일이였다고 말한다. 박연차 […]

반역적 부정부패 ‘노무현 부부’의 검은 초상화

노무현 전 대통령이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과 부인 권양숙 씨 사이에 돈이 오간 사실을 시인했다.노 전 대통령은 자신의 홈페이지를 통해 부인 권양숙씨와 박연차 회장간에 부적절한 돈 거래가 있었다는 사실을 밝히면서 법적인 응분의 조치를 받을 용의가 있음을 간접적으로 표현했다.이로서 ‘청렴성’과 ‘도덕성’을 강조했던 노무현 전 대통령이 끝내 ‘패가망신’을 당한 꼴이 되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일족과 박연차 회장 사이에 오고 […]

노무현의 반민족적․반역적 부정부패행각 ‘발가벗겨지다’

세상에 가장 청렴한척했던 노무현 전 대통령이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과 부인 권양숙 씨 사이에 돈이 오간 사실을 시인해 일파만파 사회전반에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노무현전 대통령은 자신의 홈페이지를 통해 ‘부인 권양숙씨와 부적절한 돈 거래 사실을 실토했다. 그러나 조카사위 연철호씨에게 건너간 500만 달러는 자신과 무관하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실었다. 그러나 이 조차도 사실을 은폐하기 위한 연막에 불과했다. 박연차 회장은 […]

쓴소리 단소리

마음을 비워야 한다. “더 늦기 전에” 하나님은 “한 마리의 양을 구하기 위해 아흔아홉 마리의 양을 버리셨다.” 이 장로님은 미국의 어린양 부시 한사람을 구하기 위해 우리국민 5천만을 버리셨다. 하나님 말씀을 성실히 실천한 선지자이시다. 오늘도 청기와 집 이 장로는 기도한다. “ 아버지 하나님 우리국민 어린양들에게 값싸고 맛있는 고기를 먹이고 아울러 경제의 어려움을 겪고있는 미국의 부시를 위해 미국 […]

신정아씨가 변양균 실장에게 보낸 글

코리아타운에서도 가는 곳마다 ‘신정아 신드롬’이 화제다. 대선 열기에 빠져 들었던 사람들도 신문을 집어들면 ‘신정아’ 기사를 먼저 찾는다. 식당에서나, 커피샵 등에서도 단연 화제는 ‘신정아’이다. 단체들이나 동창 모임에서도 ‘신정아’가 최고의 이야기거리로  서로가 수집한 이야기들을 전하느라 열을 올린다.이러다 보니 ‘믿거나 말거나’ 하는 식의 ‘신정아’ 이야기가 갖가지 살을 붙여 확대 재생산되고 있다. 지난 21일 오후 웨스턴 애비뉴 7가에 위치한 […]

신정아 허위학력 사건 갈수록 점입가경

미국으로 도피해 두달만에 전격 귀국한  ‘가짜 예일대 박사’ 신정아씨의 귀국 배경에 의혹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신씨의 갑작스러운 귀국에 청와대를 비롯한 검찰의 사전 조율에 의한 귀국이 제기되고 있다. 신씨는 귀국에 앞서 가진 시사 IN주간지와의 인터뷰에서 모든 사실을 정면으로 부인하며 오히려 자신은 언론의 피해자라고 말하며 일부 언론을 상대로 ‘법적 소송을 제기하겠다’고 말하며 특히 문화일보에 보도된 자신의 누드사진은 […]

‘이번 주 이런일 저런일’····타운 풍속도(2편)

최근 코리아타운에 최대 관심사 중의 하나는 차기 평통 회장이 누가 되는가이다. 이 문제는 서울의 동아일보도 이례적으로 ‘해외평통 분란’에 대해 사설과 함께 심층적으로 보도한 관계로 정치권에서까지 주목하는 사항으로 발전되고 있다. 국회에서는 이 기회에 아예 평통을 대폭 축소하여 실질적으로 폐지단계까지 거론되고 있는 실정이다.한편 “제2의 코리아타운”이라고 불리는 오렌지 카운티 한인사회에서 그동안 논란의 대상이 된 ‘한인 이민사’가 우여곡절 끝에 […]

Page 4 of 6« First...23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