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행 거센 구조조정

중국. 중국 국유상업은행에 구조조정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다. 지난 18일 현지업계에 따르면 중국은행(中國銀行)과 건설은행(建設銀行), 농업은행( 農業銀行), 공상은행(工商銀行) 등 중국의 4대 국유상업은행은 1998년부터 지난해까 지 4만5천개의 조직을 축소하면서 총 25만명의 인원을 감원했다. 건설은행측은 특히 행장에서 일반행원에 이르기까지 역대 최대규모의 인사개혁 을 단행하고 있다면서 올 8월말까지 은행 본점의 간부급 인사의 전보 및 강등을 포 함해 전방위적인 개혁을 […]

중국의 거대 조폭 조직과 연계 미국에 밀입국 등 손 뻗쳐

중국의 거대 조폭 조직과 연계 미국에 밀입국 등 손 뻗쳐… 흑룡회 흑사회 슈란파 중국 조폭 몰려온다? 중국 조선족 수 천명을 한국에 밀입국 시킨 중국의 조선족 조폭 ‘흑룡회’가 수년 전부터 미국에도 손을 뻗쳐 왔음이 알려졌다. 이 ‘흑룡회’는 중국의 고위정부관리가 낀 거대 국제조직에 연계해 중국인들을 대거 미국에 밀입국 시키는 과정에서 조선족 동포들도 많이 가담시킨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

세계가 놀란 중국의 첨단과학‘새 천년 새 강자’

우주로 날은 ‘잠자는 호랑이’ 중국 유인우주선 성공 베이징 올림픽 때 달에 우주선 착륙 한국은 2005년에 첫 위성 발사 계획 “신묘한 배”라는 의미의 중국 최초의 유인우주선 ‘선저우(神舟) 5호‘의 성공으로 16일 베이징의 개선대회는 중국 대륙을 환호성으로 물결치게 만들었다. 원래 로켓은 중국에서 유래됐다. 1040년께 중국에서 출판된 ‘무경총요’에는 중국 송나라에서 화약을 이용해 불화살(화전) 등 여러가지 화약무기를 이용했다는 기록이 있다. […]

구 소련, 미국 이어 세계3번째 유인우주선 발사국으로 우뚝 선 중국

중국 최초의 유인우주선 `선저우(神舟) 5호’ 가 현지시간 15일 오전 9시 정각에 발사돼 약 10분 후 지구 궤도에 진입하는데 성공함으로써 중국은 세계에서 세 번째로 유인우주선을 발사한 국가가 되었다. 3개의 모듈로 구성된 선저우 5호는 북서부 간쑤성 주취앤 위성 발사기지에서 우주인대대 소속 양리웨이(楊利偉.38) 중령 한 명을 태우고 창정(長征) 2-F 로켓에 실려 발사된 후 로켓에서 분리돼 지구 타원 궤도로 […]

북핵과 중국입장 2 – 김정일 追放-중국이 드디어 내리는 결단

볼턴차관의 ‘중국영향력’ 물음에 “암살도 가능” 압록강대안의 미.한국등 제압에는 안보상 반대 중국을 본따지않은 북한 중국은 지난92년 시장경제의 도입을 결정했다. 사회주의체제를 유지한채 사실상의 자본주의로 내디딘 것이다. 우선 서방측과의 관계를 개선하고 일본이나 한국의 자금을 도입할 필요가 있었다. 그래서 북한의 반대를 무릅쓰고 한국의 UN가입을 지지하고 8월24일 한중국교수립으로 이어졌다. 그러나 북한은 중국의 외교노력을 본따려 하지않고 거꾸로 많지않은 친구에게 배반당했다고 원망했다. […]

북핵. 중국입장 후 추석 북한에 개혁, 개방을 촉구

북한체제의 붕괴는 아직도 원치않고 있지만 김정일돕기에 희생불사할 생각 추호도 없어 “피로 맺은 우의(友誼)의 시대는 끝났다.” 중국의 차가운 사선에 북이 굴복하는 날은 가깝다…….일본 시사평론잡지 의 9월특집 ‘김정일원조루트를 봉쇄하라’에 도꾜신문 편집위원 시미즈 요시가즈(淸水)씨가 기고한 글의 리드타이틀이다. 그 내용은 대략 다음과 같다.[편집자 주] 북한의 핵위기해결을 위해 중국은 7월에 미국과 북한양측에 정부특사를 파견하여 부시 대통령, 김정일 총서기에게 보낸 후진타우 […]

미북정상회담 후속 특집 시시각각 변하는 한반도의 운명은?

평양 거리에 맥도널드와 코카콜라 매장이 생기고 대동강변에 ‘트럼프 타워’가 건설될지도… 코카콜라가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을 기념한 한정판 콜라를 출시했다. 이 콜라의 캔 로고에는 ‘Coca 콜라’라는 글자가 한국어와 영어가 절반씩 표기돼 있으며, 그 아래에는 ‘Here’s to peace, hope and understanding’라는 영어문장과 영어문장의 한국어 번역인 ‘평화, 희망, 그리고 배려를 위하여’ 가 나란히 적혀 있다. 코카콜라는 전세계에서 북한과 쿠바에만 진출하지못하고 […]

2019 세계명문대학평가순위 어떤 학교가 톱순위 평가 명단에…

매사추세츠 공과대학 7년 연속 세계대학순위 1위…한국의 성균관대학도 최초로 100위에 진입 ‘화제’ ‘평가기준에 동문들 사회기여도가 중요한 한 몫’ 성균관 대학 동문들은 요즈음 신바람이 불었다. 항상 “ 2류대에서 1위”라는 소리를 들었던 성균관대가 세계대학 랭킹에 처음으로 100위에 올랐기 때문이다. 연세대(107위)보다 높아 실제로 한국의 성균관대학은 교수, 학생, 연구실적 등에서 장족의 발전을 거듭한 결과라는 평가다. 세계적으로 권위가 있는 영국의 대학평가 […]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 과정에서 성사까지

반전에 반전 거듭 끝에 성사된 북미정상회담 100일 미국과 북한이 2018년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의 역사적인 첫 정상회담은 지난 100일 동안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극적인 과정을 거쳐 성사됐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미-북 정상회담 의사를 처음 밝힌 것은 지난 3월 8일이었다. 당시 방북 결과를 설명하기 위해 백악관을 찾은 한국 특사단의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의 발표를 통해서였다. 정 실장은 트럼프 […]

비핵화는 물 건너가고, 인권문제 거론도 못해

미중 관계개선 이래 ‘냉전’(Cold War)의 종식 상징 김정은에게 체제보장과 핵무기 인정의 통큰 양보 성조기와 인공기가 6겹으로 세워진 싱가포르 명소 카펠라 호텔에 마련된 미북정상회담장에 트럼프와 김정은이 마주 보며 걸어나와 서로 악수를 했다. 16초간 손을 잡으면서 다정한 인사를 나누고 마주 앉아 이야기를 나누었다. 둘은 새로운 역사를 썼다. 역사상 처음으로 미국과 북한 정상회담은 한나절로 끝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싱가포르를 […]

Page 5 of 185« First...34567...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