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화제>미군 지휘관들 심각한 性윤리의식

미군 지휘관들의 30%가 성관련 범죄에 연류돼 해고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5월 아프간의 제프리 싱클레어 준장은 아프간의 여단장직에서 해고됐다. 그는 성추행과 간통, 포르노물 등의 혐의로 군법회의에 직면해 있다. 제프리 싱클레어 준장은 성 문제로 지휘관직에서 해고된 장군 중의 한 사람이다.  섹스는 대통령과 의회 의원 등 유명 인물들의 몰락을 가져다 주었으며 군 고위 지휘관들의 주요 해고 이유 중의 […]

<미국정치> 오마바의 이민개혁과 미국 경제성장‘빛과 그림자’

오바마 대통령과 상원 내 이민개혁 찬성 의원들이 이민개혁안을 통과시킨다면 정체된 미국 경제에 큰 힘을 주게 된다.  이민법이 완화되면 기업가들이 고무되고 주택 수요가 증가되며, 세수가 올라가고, 정부의 적자 예산은 줄게 될 것이라고 경제학자들은 강조한다. 이민자들이 합법적으로 미국에 많이 들어오고 불법 이민자들의 체류가 허용됨으로써 미국은 저출산율을 상쇄시켜 유럽이나 일본, 중국보다 인구통계적으로 강한 입장이 된다. 미국의 수많은 기업들이 현재 […]

새해들어 미주 한인체육계 통합 움직임

2013년 새해들어 미주 체육계에 자성 바람이 일고 있다. 현재 3분으로 나뉜 체육계의 통합 움직임이 서서히 일어나고 있다. 현재 미주 체육계는 재미한인체육회(회장 권욱종), 재미대한체육회(회장 박길순), 재미체육회(회장 케빈 리) 등으로 나뉜 상태이다.지난해 3월 9일자로 대한체육회(회장 박용성)가 미주지역의 체육회총연합체 조직이었던 ‘재미대한체육회(당시 회장 장귀영)’의 인정을 취소한 이래 체육회 조직이 2분-3분되어 지난해 10월 대구에서 개최된 전국체전에 단 한 명의 선수도 […]

안철수의 눈물

 ▲ 임춘훈 (언론인) 30년만에 모국방문을 하고 온 LA교포 K씨가 서울에서 ‘씩겁을’ 했다며 들려준 얘기입니다. 지금은 이순 무렵 초로의 할머니가 된 아내와 함께, 강산이 세 번이나 변한 모국 나들이를 한 그는, 40년전 아내를 꼬시던 때의 아련한 추억이 깃든 덕수궁 돌담길을 찾았습니다. 덕수궁 돌담길은 사계절이 아름답지만, 그중의 압권은 단연 오색 낙엽 흩날리는 가을입니다. 마침 계절도 가을이겠다, 30년만의 […]

‘콩(공지영)국(조국)수(이외수)’로 망가지는 사회

 ▲ 임춘훈(언론인) 나꼼수의 욕쟁이 패널 김용민은 지난해 ‘조국(曺國)현상을 말한다’라는 책을 펴냈습니다. 서울대 법학대학원 교수 조국을 2017년 대통령감으로 시물레이션한 책입니다. 나꼼수의 ‘산적’ 김어준이 저서 ‘닥치고 정치’에서 2012년 대통으로 문재인을 ‘찜’했다면, ‘돼지’ 김용민은 조국을 차차기 2017년 대통령으로 ‘찜’하고 있습니다.“…조국이 일으키고 있는 새로운 바람에 보수쪽에서는 긴장감으로 지켜보고 있고, 진보쪽에서는 박수를 보내면서도 그를 정통좌파와 구분되는 강남좌파, 리무진 좌파라 비판하는 […]

“미친 기름 값에 불 붙었다”…서민 가계 ‘한숨’만

      핵개발 문제를 놓고 이란과 미국, 이스라엘 등 서방국가들의 군사적 충돌이 우려되고 있는 가운데 이에 앞서 이란발 원유 전쟁은 이미 본격적으로 시작된 듯싶다. 이란은 유럽연합에 대한 추가 원유 수출 중단을 경고했고 LA를 비롯한 캘리포니아 지역의 기름값은 천정부지로 오르고 있다. 이처럼 하루가 멀다 하고 ‘미친’ 듯 오르고 있는 휘발유 가격에 한인들의 시름은 더욱 깊어져만 […]

[충격실상] MB족벌비리 뿌리를 캔다 -7탄

      이명박 대통령의 각종 비리 의혹의 특징은 본인을 둘러싼 측근 비리뿐만 아니라 처가 쪽 사람들이 많이 연루됐다는 점이다. 가장 대표적인 인물은 이미 본지가 몇 차례에 걸쳐 다뤘던 오빠 고 김재정이다. 김재정 씨는 다스 실소유주 의혹과 관련해 키맨으로 꼽히는 인물이다. 첫 사건에 연루됐던 김윤옥 여사의 사촌 언니 김옥희씨부터 최근 제일저축은행 퇴출 저지 청탁과 함께 […]

소셜 시큐리티 연금, 해외 살아도 받는다

2010년에도 캘리포니아 주정부를 포함해 각 주정부마다 예산 부족으로 사회복지에 관련된 기금 혜택들이 급격하게 줄어들고 있다. 세금환급도 나중에 돌려주겠다고 하며 특히 노약자 지원 각종 예산들도 집행이 어려워지고 있다.소비자 물가 지수가 하락함에 따라 내년 소셜시큐리티 지불금이 올해 수준으로 동결된다고 지난해 10월 연방소셜시큐리티국이 발표했다. 이같은 동결은 물가 상승률을 계산해 매년 지불금을 올리기 시작했던 1975년 이래 처음있는 일이다. 소셜시큐리티 […]

바르면 젊어지는 ‘에이지 케어’

  인간의 소망 중의 하나는 죽지 않는 것이다. 하지만 인간의 죽음은 피할 수 없는 운명이다.하지만 인간의 문명이 발달하고 과학이 발전하면서 젊게 살아가는 방법들이 개발되고 있다.최근 등장한 노화방지 크림인 ‘에이지 케어’(Agecare)가 화제가 되는 것도 바르면 젊어지기 때문이다.젊어지기 위한 것은 다른 말로 하면 노화를 방지하면 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젊어지기 위한 각종 연구가 최근에는 부쩍 증가하고 있는 예로부터 […]

연예

드라마 뜨면 ‘연장방송’…시청자 “내용 부실” 눈총 조금만 인기가 있다 싶으면 예외 없이 불거지는 드라마의 연장 방송에 대해 시청자들의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최근 지상파 방송 3사가 약속이나 한 듯이 주력 드라마의 연장 방송을 결정하면서 이 같은 비난의 목소리는 더욱 커지고 있다. SBS는 주말극 ‘하늘이시여’를 당초 50부작에서 75부작으로 무려 25부나 늘렸다. 1.5배나 되는 과도한 연장 편성에 드라마의 […]

Page 63 of 64« First...102030...60616263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