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무새 : 조풍언 미래은행 지분 참여로 평지풍파(平地風波)

이 뉴스를 공유하기

조풍언, 미래은행 지분 참여로 평지풍파(平地風波)
이젠 교회에서 목사와 다퉈 또 평지풍파(平地風波)

○ … 최근 조풍언씨 행보가 …

위험천만 음주운전
권하지도 하지도 말아야

○ … 연말 연시를 맞이해 LAPD는 …

국민회관 공청회 개최예정
‘뒤늦은 공청회’ 아쉬움

○ … 지난 9일 개관된 대한인 국민회 기념관의 …

모 은행 연말맞이 대규모 송년파티 놓고 구설수
○ … 최근 한인 모 은행은 …


조풍언, 미래은행 지분 참여로 평지풍파(平地風波)
이젠 교회에서 목사와 다퉈 또 평지풍파(平地風波)

○ … 최근 조풍언씨 행보가 정말 심상치 않다. 미래은행 지분참여로 LA K-Town을 발칵 뒤집어 놓더니만, 이젠 자신이 다니는 교회 행정까지도 관여하며 목사에게 대놓고 우격다짐까지 벌이고 있어 또 한번 발칵.

조씨는 자신이 다니는 교회에서 목사라는 자리를 놓고 자신의 입맛에 맞는 목사를 선출하기 위해 온갖 수단을 부렸던 것으로 전해지며, 급기야 공동총회자리에서 “저 놈을 끌어 내”라며 목사에게 정신병적인 현상에 가까운 행태를 보여 주변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는데…

도대체 조씨가 불러오고 있는 평지풍파(平地風波)로 얼마나 쑥대밭이 되어야 직성이 풀리실런지… 그만 좀 하이소…

<조씨에 대한 기사가 매주 보도되면서 다른 기사 나갈 지면이 없소이다. 이러다가 그대 기사에 대한 인쇄비하고, 취재비를 청구해야 할 것 같소. 그만 두라고 충고할 때 그만 좀 하시는게 어떨는지...>

위험천만 음주운전
권하지도 하지도 말아야

○ … 연말 연시를 맞이해 LAPD는 대대적으로 음주운전을 단속하기로 결정. 지난 해 연말 연시 음주 단속에 걸린 한인 A씨는 재수없게 걸렸다고 생각했으나 시민권 취득이나 각종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돈은 돈대로 깨지면서 음주운전은 절대 하지 않기로 결심했다고…

LAPDA 한관계자는 타인의 목숨까지 앗아가는 살인행위라고 말하며, 재범을 저지를 경우 중범에 처해지고, 엄청난 재산손실도 가져온다고 경고..

<연말연시를 술과 함께 보내는 문화도 가급적 자제하고, 가까운 거리라도 음주운전 하지 마시길... 쪽빡 차고 후회해야 떠나간 버스는 다시 오지 않으리....>

국민회관 공청회 개최예정
‘뒤늦은 공청회’ 아쉬움

○ … 지난 9일 개관된 대한인 국민회 기념관의 운영에 대한 공청회가 내년 상반기에 열릴 예정.

그러나 재개관에 앞서 공청회가 개최되고 마무리 공사 등이 진행되어 한인 1.5세나 2세들이 함께 참석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아. 몇몇 인사들의 전시행정이라는 비난의 여론을 받기 전에 이런 과정을 거쳤더라면 얼마나 좋았을까.

뒤늦게라도 공청회를 개최하여 한인들의 의견을 반영시킨다고 하니 우선 안도감의 한숨을 내뱉어 보게 되는데, 뜨거운 한인들의 관심만큼이나 제대로 된 국민회관의 운영을 기대해 봅니다.

<국민회관을 정치적 목적으로 활용하는 인사들은 이제 좀 정신차리시고, 앞으로 한인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멋진 국민회관 운영에 힘써주시길... 돈 주고도 살 수 없는 역사적 자료들을 운영상 등의 문제로 방치하기에는 문제가 있죠...>

모 은행 연말맞이 대규모 송년파티 놓고 구설수

○ … 최근 한인 모 은행은 겹경사(?)를 맞아 즐거운 비명. 이를 반영하듯 전 임직원들을 위해 타운 내 모 나이트 클럽을 통째로 빌려 ‘파티’를 벌였다는데… 물론 연례행사처럼 치뤄온 행사라 스스럼없이 금년에도 초호화판 ‘파티’를 진행했다지만… 이를 보는 이들이 입방아를 놓았다.

최근 이 같은 사실이 모 일간지 ‘기자수첩’ 란을 통해 따갑게 꼬집히자, 타 은행 ‘망년회’ 행사 일정까지 발칵 뒤집히는 해프닝들이 속속 연출. 모 부장은 술이 얼큰하게 취하자 딸 정도의 나이에 불과한 여직원들에게 연인들이나 즐길 법한 블루스를 강요하는 등 추태가 만발했다는 기사내용이 지상 생중계되자 해당 관련자들은 고개를 못 들고 다닌다는 후문.

이러한 송년파티 비용에 수만 달러가 소요된다는 사실에 일부 한인들은 또 한번 분개. 하지만 가관인 것은 ‘회사돈으로 노는데 비용이 무슨 상관이냐’라는 식의 반응들.

<적당히들 하셔야 봐 줄만 하지요. 많은 한인들이 없었다면 당신들의 고액연봉 및 보너스 등이 지급되겠소이까. ‘고공비행’ 뒤에 있을지도 모를 ‘추락’은 작은 데에서부터 시작되기 마련입니다>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