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대화”보다 “압력” 필요, 日.韓 엇갈린 시각 재확인

노무현 대통령의 이번 방일외교를 한국측도 “ 부담 많은 방일”로 총괄한 것으로, 한국에 동정적인 아사히신문(6월10일자)은 주 서울 특파원발 기사로 전했다. 그만큼 대체로 무난했지만, 미묘한 대립과 엇갈림이 상존한다는 얘기다. 한편 일본최대이자 우익성향의 요미유리신문은 “ 대북정책에서 일한양국이 긴밀하게 연계될 수 있겠는가. 금후로 불안을 남겼다.”(9일자)라고 사설 첫머리에서 불만을 토로했다. 노 대통령의 6~9일 방일에 관한 일본측의 견해며 반향 등을 요약 […]

서울은 한국 군인이 지켜라…

신형 AH-64 D Apache 공격 헬기로 교체 현재 주한 미 지상군에는 북한 탱크 저지용으로 3개 대대의 아파치 공격 헬기가 무장되어 있다. 보병 제2사단 항공대대가 하나이고 둘은 별도로 독립된 항공 제6여단에 소속된 항공 대대들이다. 각 대대에 아파치 헬기가 20대씩 무장되어 있다. 총 60대가 주둔하고 있다. 펜타곤은 1998년부터 이 공격용 헬기를 AH-64 A형에서 강력한 무장을 할 수 […]

미드윌셔가에 점령군 사령관 데이비드 리 그는 누구인가?

소유건물 40여개 외형 8억달러 … 윌셔에만 27개 초대형 건물 소유 윌셔가를 지나가는 사람들은 누구나 할 것 없이 제미슨 프라퍼티(Jamison Properties) 소유의 건물 그림자를 밟고 지나가게 되어있다. 한 건물 건너가 아닌 윌셔가의 대부분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제미슨 프라퍼티의 위용은 가공할 정도로 대단하다. 현재 제미슨 프라퍼티사가 소유하고 있는 건물만 해도 거의50개에 가깝다. 싯가만 하더라도 무려 8억불에 […]

휘청거리는 한반도 국민들이 떠나고 있다.

올 가을 한반도에 ‘대변혁’이 다가 온다는 소문에 ‘아웃-코리아’의 행렬이 줄을 잇고 있다. 지금 미국과 국경을 맞대고 있는 캐나다 밴쿠버나 토론토 등지에는 돈 있는 한국의 중산층 들이 미국 입국을 기다리고 있으며, 남쪽 멕시코의 티화나, 노갈레스 그리고 후아레즈 등지에서는 미국 땅을 밟으려는 또 다른 한인들이 몰려 들고 있다. 최근 한국 증권 가에는 “오는 가을에 한반도에 대변혁이 일어난다” […]

[한국 0-1 아르헨티나] 슈팅 9개 불발 "킬러 없었다"

축제는 있었지만 축포는 없었다. 한국축구대표팀은 2002월드컵 1주년을 맞아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5위의 아르헨티나와 A매치를 벌였지만 또다시 ‘노골(No Goal)패’에 고개를 떨어뜨렸다. 한국은 11일 서울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아르헨티나와의 대표팀 친선경기에서 전반 43분 하비에르 사비올라에게 결승골을 허용해 0-1로 패했다. 한국은 지난 8일 우루과이전에서 0-2로 패한 데 이어 아르헨티나에 영패를 당해 월드컵 1주년 기념으로 열린 두 차례 초청경기에서 노골의 수모를 […]

“”막말 들었지만 ‘굴욕외교’ 안했다””

노무현 대통령이 ‘개혁의 출발이자 마지막’인 공무원들과의 본격적인 ‘눈 높이 맞추기’에 나섰다. 그 수단은 이미 예고된 것이지만, 이번에도 인터넷이다. 노 대통령은 6월11일 오전 8시40분부터 9시22분까지 42분 동안 청와대에서 정부부처 58개 기관의 실·국장(3급) 이상 공직자 1073명을 대상으로 세계 최초의 인터넷 조회를 열었다. 공무원과 대통령이 사이버 공간에서 만나 조회를 연 것은 우리나라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유례가 없는 ‘새로운 실험’이다. […]

盧대통령 “공산당 허용돼야 완전 민주주의”

노무현(盧武鉉)대통령이 지난 9일 일본중의원 의장 주최 간담회에서 일본 공산당의 시이 가즈오(志位和夫)위원장에게 “아마 한국에서 공산당과 교류할 수 있는 정치가가 있다고 한다면 가장 먼저가 나일 것이다”라고 말했다고 청와대의 윤태영(尹太瀛)대변인이 10일 전했다. 尹대변인에 따르면 盧대통령은 “한국에서도 공산당이 허용될 때라야 비로소 완전한 민주주의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이렇게 말했다는 것이다. 盧대통령은 또 “시이 위원장이 한국을 방문하면 환영할 것이며 피하거나 […]

굴욕외교 되고, 등신외교 안돼? 민주, “망언중의 망언” 윤리위 제소

한나라당 “이상배 의장은 이미 사과…당 대표 사과는 없다” “‘굴욕외교’는 수용할 수 있고, ‘등신외교’는 수용할 수 없다는 것은 말꼬리 잡기다.” 한나라당 입장을 보여주는 박종희 대변인의 말이다. 한나라당은 이상배 정책위의장의 ‘등신외교’ 발언 파문과 관련 9일 오후 4시께 긴급 원내대책회의를 열어 “이상배 의장이 이미 성명서에서 깊은 유감을 표명한 것을 사과로 간주한다”며 “그러나 당 대표가 사과 할 수는 없다”고 […]

“과거사 침묵”도 못마땅한데 시위까지 막아?

경기도 광주 ‘나눔의 집’에 집단거주하고 있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9일 오후 노 대통령의 방일외교에 대한 항의시위를 위해 서울공항으로 가려다 경찰이 이를 막자 다시 청와대로 이동해 항의시위를 벌여 파문이 일고 있다. ‘나눔의 집’ 안신권 국장에 따르면, 이날 오후 ‘나눔의 집'(경기도 광주 퇴촌면 원당리)에 살고 있는 강일출, 박옥련, 김순덕, 이옥선, 박옥선 할머니 등은 노무현 대통령이 방일 […]

盧 訪日 첫날

일본이 외부의 무력공격을 받았을 경우를 가정해 대응책을 규정한 ‘무력공격사태대처법(안)’ 등 이른바 유사(有事) 법제 3개 법안이 6일 오후 참의원 본회의를 통과, 확정됐다. 그러나 법안 확정 시기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국빈방문일에 맞춰져 외교상 예의에 어긋나는 것이란 지적이 나오고 있다. 한국 정부는 논란의 소지가 큰 3개 법안의 확정 시기를 노 대통령의 방일 이후로 늦춰 줄 것을 바랐지만 무시당한 셈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