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보, 재산세고지서 단독입수 21년 전 사라진 상업은행 땅 주인은 누구?

우리은행에 자산 넘어갔지만 소유주 변경 안 된 이유는 뭘까? 뉴욕 플러싱 한복판 금싸라기 부동산의 소유주가 이미 21년 전 역사 속으로 사라진 한국상업 은행인 것으로 밝혀졌다. 본보가 확보한 뉴욕시 재산세 고지서등에 따르면 현재 우리아메리카 은행 플러싱지점이 사용 중인 부동산의 재산세가 한국상업은행 명의로 발부된 것으로 드러났다. 상업은행은 한일은행과 합병, 1999년 한빛은행으로 출범한 뒤 2002년 5월 다시 우리은행으로 […]

FDIC, 한인은행 예금액 발표, CA 한인경제 주춤…예금정체 심화

캘리포니아 예금액 소폭감소 북남동부 지역 상대적 증가 추세 미전역에서 영업 중인 한인은행의 캘리포니아주 예금비중은 1년 전보다 소폭 감소한 반면, 뉴욕-뉴저지 등 북동부지역과 조지아-알라바마등 남동부지역이 상대적으로 소폭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따라 캘리포니아지역 한인은행 예금액은 뉴욕뉴저지의 4배에서 3.8배로 줄어드는 등 LA지역 한인경제규모와 다른 지역과의 격차가 다소 감소했다. 또 뱅크오브호프는 캘리포니아주 예금의존도가 소폭 감소한 반면, 한미은행은 캘리포니아의존이 […]

대형한인은행들 부실대출 몸살

한인은행들 좌불안석…부실대출 증가로 골머리 ‘좀 실적 호전되나보면 터지고 또 터지네’ 한미은행이 대형부실대출 발생으로 지주회사의 2분기 실적보고기한을 넘긴 가운데, 뱅크오브 호프, 우리아메리카은행등도 한미은행보다 규모는 작아도 부실대출로 몸살을 앓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미은행은 지난달 9일 2분기 실적보고 연기사유서를 통해, 한 고객에게 대출한 4070만달러가 문제가 되고 있으며, 이 대출로 인해 대손충당금을 대폭 늘렸다고 밝혔었다. 한미은행 외에 뱅크오브호프와 우리아메리카은행도 […]

[긴급구호] 중국 체류 탈북여성 미주동포들에 구호 손길

억울해서 죽지도 못하는 탈북여성들에게… ‘희망을 선사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북한난민구호사업단(단장 이미숙)은 17일 밤, 중국 현장 활동가에게서 탈북여성 세명의 도움을 청하는 긴급 구조 요청을 받았다며 미주동포들의 손길을 기다린다고 알려왔다. 탈북한지 한 달도 안 된 모녀가 숨어있던 곳을 공안이 덮쳐 엄마는 끌려가고 20살의 딸만 겨우 도망쳐 우리 안가에서 보호하고 있고, 40대 여성은 돈을 벌기 위해 강을 넘었고, 20대 여성은 […]

여섯 명의 북한난민이 지옥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여섯 명의 북한난민이 지옥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미화 12,000 달러면 6명 난민 구할 수 있습니다” 북한인권시민연합 북한난민구호사업단에서 보낸 온 긴급한 사연이다. <요즘 북에서 들리는 소식은 희망보다는 절망의 소리입니다. 공장은 문을 닫고, 아사자도 발생한다는 소식입니다. 이번에 구조를 요청한 여섯 명 모두 북에는 희망이 없다고 하는 말을 듣고 90년대 고난의 행군시대가 떠오릅니다. 아사자가 이곳저곳에 쓰러져 있고, 살아 […]

[집중 분석2]FDIC보고서에서 드러난 17개 한인은행의 현주소

■ 한인은행 평균예금 5만1600달러 – 연봉은 뉴뱅크가 1등 ■ 3%불과 25만 달러이상 계좌 예금절반 몰려 부쏠림 뚜렷 ■ 25만 달러이상 계좌예금 1만6천개-평균 예금 81만 달러 ■ 전체은행 결손처리액 4306만달러 대출액대비 0.16%차지 ■ 뱅크호프-한미은행, 대출보다 결손처리비율 현저히 낮아 한인들 대형은행 선호 큰 은행에 예금 집중 현상 ‘뚜렷’ 지난해말 기준 미전역 한인은행 17개의 예금계좌 중 3%에 불과한 […]

[집중 분석] 17개한인은행의 FDIC보고서 살펴보니…

美 경제성장 3배나 앞지른 신장에도 불구하고 ‘장사는 잘했는데 ‘비젼’이 보이질 않네’ 지난해말기준 미전역에서 영업중인 17개 한인은행 예금고가 270억달러를 돌파, 1년전 보다 12% 성장했으며, 이들 은행의 세후 순익은 29.3%라는 폭발적인 증가를 기록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지난해 미국경제성장률이 약 3.5%로 추산되는 것을 감안하면 경이적인 성장이 아닐 수 없다. 또 뱅크오브호프가 세후순익 2억달러를 돌파, 한인은행중에서도 사상 처음으로 1년에 […]

북한인권시민연합 미주동포들에게 보내 온 피맺힌 호소

“딸을 자유로운 곳에서 공부시키고 싶다” “한국行 꿈, 그곳에 마음의 평화가 있다” 북한 난민 여성들을 구호하는 북한인권시민연합이 새해들어 또다시 긴급 구호를 요청했다. 이들은 2019년 새해는 누구나 그렇듯 새로운 각오와 설렘으로 한 해를 설계하고 있고, 이들도 그런 생각으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그런 가운데 주위에서 작년에는 230명의 생명을 구했는데, 올해는 몇 명을 구출할 예정이냐고 묻는데 어떻게 대답해야 할까요? 그때마다 이들은 […]

중국에 팔려간 북한 난민 여성들의 울부짐

“도와주세요, 꿈같은 일이 일어날 수 있게 도와주세요.” 북한인권시민연합 북한난민구호사업단(단장 이미숙)은 요즘은 중국으로부터 거의 매일 도와달라는 살려달라는 메시지를 받고 있다. 주로 중국 남성들에게 팔려간 북한 여성들이 도망쳐 나와 한국으로 가고 싶다는 호소이다. 아래 7명을 구출하려면 1,400만원(미화 약 1만 1천 달러)의 비용이 든다. 모자(엄마 김숙영, 30대 여성, 함경북도, 아들 2008년생) 부모님은 굶어서 한 달 만에 두 분 […]

[FDIC 보고서] 미전역 한인은행 지점별 영업상태 살펴보니…

■ 미국 내 한인은행은 17개, 지점은 223개 ■ 예금고는 258억7천만 달러 – 한화 2조원 ■ CA주 예금액 172억달러 전체 66.5%차지 ■ NY-NJ등 예금액 43억 달러 16.6% 불과 ■ LA예금, 뉴욕 4배 조지아보다 11배 많아 ■ 뱅크오브호프, 예금 78% CA지점에 집중 ■ 한미은행은 전체의 83% 차지 CA에 몰려 ‘한인은행예금, LA가 뉴욕보다 4배 많다’ 미전역에서 영업 중인 17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