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 김 연방 하원의원 대북정보 유입단체 지지 논평

대북 정보유입 단체들 ‘북한 주민들에 희망을 주고 있다’ 한국계 영 김(Young Kim) 연방 하원의원은 한국 내 대북 정보유입 단체들이 북한 주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있다며 이들의 권리를 지지한다고 밝혔다고 RFA방송이 보도했다.공화당 소속인 영 김 의원은 1일 ‘탈북민단체의 설립 허가를 취소한 통일부 처분이 적법하다’는 한국 법원의 판결에 대한 자유아시아방송(RFA )논평 요청에 “북한 주민들에게 외부 정보와 언론 보도를 […]

트럼프 하원 탄핵소추 발언 영 김 하원의원의‘소신’과 ‘ 당 론 ’

‘잘못된 것에 대한 지적은 양심의 소리이다’ 지난해 미국 대선에서 연방하원에 입성한 영 김 의원이 2월 8일 상원에서 탄핵 심판이 시작된 트럼프 전직 대통령을 하원에서‘불신임’결의안 발의로 주목을 받아 오고 있다. 민의의 대변자인 국회의원들의‘소신 발언 ’ 이 미국이나 한국 등에서 종종 논쟁의 중심이 되곤 한다. 당론을 따라야 하나, 소신대로 입장을 밝혀야 하나를 두고 의원들의 고민도 늘어만 간다. […]

[인물탐구 2] 영 김(Young Kim)가주 39지구 연방하원 의원 당선 확정의 저변

“한인 정치력 신장과 한미 양국의 다리 역할을 할 것” 불굴의 투혼과 의지로 일궈낸 집념의 역사창조 미국 공화당의 기대주인 영 김(58‧한국이름 김영옥)후보가 2020년 미국 대선에서 끝내 가주 39지구 연방하원 의원 당선을 확정했다. 영 김 당선인과 함께 이번 선거에서는 캘리포니아 제 48지구에서 당선된 공화당의 미셸 박 스틸(은주), 워싱턴 제10선거구에서 당선된 민주당의 메릴린 스트릭랜드(순자) 등 한국계 여성 세 […]

영 김 후보 ‘최초 한인 여성 연방하원의원’ 문턱서 좌절

 ‘그녀의 패배’는 바로 트럼프 공화당의 자멸 올해 한인여성으로 최초의 미연방하원 의원의 꿈에 도전했던 1·5세대 영 김(56, Young Kim, 한국명 김영옥)후보가 마지막 우편투표가 끝나면서 패배를 인정하고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캘리포니아주는 특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반감이 큰 지역이다. 아시아계와 라틴계의 인구 비중이 높고 공화당과 민주당 지지자, 무소속의 비중이 비등비등한 곳이다. 영 김 후보는 캠페인 기간 중 […]

피말리는 영 김 후보 박빙 개표작업

7~8%포인트 차이에서 13일 현재 1.2% 포인트로 좁혀져 ‘샴페인을 너무 일찍 터트린거 아니야?’ 현재 미 중간선거가 지난 6일에 끝났음에도 캘리포니아주 한인들의 기대주인 공화당의 영 김 (56, Young Kim,한국명 김영옥)후보의 최종 결과가 나오지 않아 애를 태우고 있다.영 김 후보는  지난 6일 선거 당일 투표함 개표가 절반 이상 끝났을 때 7~8%포인트 차이의 여유 있는 리드를 유지했으나 후반으로 갈수록 […]

잘 돼 가십니까? 준비된 정치인 39지구 ‘영 김’ 연방하원후보

‘차별화’ 전략 앞세워 ‘인지도’ 높히기 “6월 5일 예선에서 승리하는 것이 목표입니다”연방 하원 제 39지구에서 출마한 한인 영 김(Young Kim) 후보는 지난 14일(토) OC 라하브라에 위치한 새로운 사무실(800 S. Beach Blvd. La Habra)에서 본보 기자와 만나 예선 고지 입성을 강조했다. 영 김 후보는 이날 “이제 6월 중간선거전까지 지역구내 유권자 지지를 확보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일 계획입니다”라며 “오는 […]

영 김 후보를 워싱턴 의사당에 보내자

‘캘리포니아 39지구 연방하원의원 선거 출사표  던진 영 김 후보를 워싱턴 의사당에 보내자’ 캘리포니아 39지구 연방하원의원 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영 김(Young Kim) 전 가주 하원의원의 선거 캠페인 출범식 및 후원의 밤 행사가 30일 LA 한인타운 아로마센터에서 200여 명의 한인 및 주류사회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이날 정용봉 회장(미주국군포로송환위원회장)과 홍명기 회장(ML재단회장, 전 밝은미래재단)이 공동후원회장을 맡고 10여명의 […]

영 김 ‘연방하원 도전’…에드 로이스 공식 지지받아

영 김 ‘연방하원 도전’…에드 로이스 공식 지지받아 당선되면 이민 역사상 최초 한인 여성 연방하원 김창준 전 의원 뒤를 이어 20년만에 ‘쾌거’ 미주한인사회는 2018년 새해들어 이민 역사상 최초의 한인 여성 연방하원의 탄생을 기대하고 있다. 또한 한인으로는 두번째 연방의회 입성하는 쾌거를 이룩할지 주목된다. 최근 대표적인 친한파의원 에드 로이스 연방 하원 외교위원장이 전격적으로 11월 중간선거 불출마를 선언한 가운데 […]

영 김 가주하원의원 11월 본선 진출 재선 도전

친한파 에드 로이스, 마이크 혼다 본선 진출, 강석희, 최석호 후보 아깝게 낙선 전 국민적 관심 속에 치러진 7일 캘리포니아주 예선에서 영 김 가주65지구 하원의원(공화)은 무난히 11월 본선에 진출했으며, 친한파 의원인 에드 로이스(공) 연방하원의원과 마이크 혼다(민) 연방하원 의원도 각각 11월 본선에 진출했다. 하지만 가주 하원 68지구에 출마한 최석호(공화) 얼바인 시장과 가주 상원 29지구에 출마한 강석희(민주) 전 […]

<이사람 인물연구>영 김 주하원 2016 재선 프로젝트 모금 후원회 출범

      2016년 영 김 주하원의원(가주 제65지구) 재선을 위한 코리아타운 범동포후원회(공동 위원장 정용봉)가 지난 10일 옥스포드 팔레스 호텔에서 약 150명의 지지자들이 참석해 1차로 4만 여 달러를 모금하는 등 대성황을 이룬 가운데 개최됐다. 지난해 캘리포니아 주의회 남가주 한인 여성으로서는 최초로 주하원의원에 당선된 영 김 의원은 초선의원이지만 대학생 등록금 인상저지법을 통과시키고, 미주한인의 날 제정, 경제 활성화법 등 활발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