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하우스도박” 위험수위 넘었다.

이곳 LA뿐만 아니라 한인이 거주하는 어느 곳이라면 하우스 도박이 성행하고 있고 그 위험수위는 높아져만 가는 실정이다. 최근 LAPD 관계자의 단속 발언으로 도마위에 오른 한인 하우스 도박판에 걸리는 판돈의 규모는 무려 집한채 값에 해당하는 20-30만불에 이른다. 가히 놀라지 않을 수 없는 규모이다. LAPD의 한 관계자는 하우스 도박은 지속적으로 행하여 지고 있고, 전문적인 조직들을 끼고 하는 것 […]

노무현 정부, 대대적인 “범죄와의 전쟁”선언 단속 앞두고 관련자들 대…

노무현 정부 취임이후 끊임없이 제기 되고 있는 범죄와 관련 오는 8월에 대대적인 폭력 조직 소탕 단속과 함께 ‘범죄와의 전쟁’이 있을 것 이라는 검찰과 경찰의 내부 방침이 언론에 보도 되자 한국의 조직 폭력배들이 대거 미국이나 캐나다 등지로 속속들이 출국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비난의 소리가 일고 있다. 그동안 강남 일대에 빈번히 발생한 유명 연예인 및 여러 건의 여성 […]

재계-노동계, 마주 달리는 기관차

조흥은행 파업이 끝나자마자 전국이 다시 파업 소용돌이에 빠져들고 있다. 24일 새벽 부산·인천·대구 지하철 노동조합이 전격적으로 파업에 돌입한 데 이어 25일 민주노총은 전국 8만여 노동자가 참여하는 4시간 시한부 경고 파업에 돌입한다. 28일에는 전국철도노조 파업이 예정돼 있으며, 30일에는 한국노총의 금융·택시·버스노조의 총파업, 다음달 2일에는 현대자동차 등 금속연맹이 참여하는 총파업이 예고돼 있다. 이에 재계는 감원과 공장 해외이전도 불사하겠다며 노동계의 […]

유승준 일시 귀국 가능성

병역기피 문제로 입국 금지된 가수 유승준(27)씨가 입국 금지 일시 해제를 신청하면 이를 신중히 검토할 방침이라고 24일 법무부가 밝혔다. 유씨는 약혼녀가 부친상을 당해 한국 방문을 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법무부 출입국관리국 최수근(崔洙根)국장은 “유씨가 입국을 신청하면 절차에 따라 검토할 것”이라며 “통상 부모가 돌아가신 경우와 같이 인도적 고려가 인정되는 경우 일시 입국이 허용된다”고 설명했다. 이에 앞서 이날 오전 […]

청와대 “‘친사(社)’ 아니면 ‘친노(勞)’인가”

조흥은행 노조 파업이 공권력 투입 없이 해결된 가운데 일각에서 노무현 정부의 노동정책을 ‘친노동자’라고 규정한 것에 대해 청와대측이 적극 반박하고 나섰다. 특히 ‘공권력 투입 만능론’을 집중 비판했다. 24일자 은 ‘노동정책 편향은 없다’는 제목의 기사를 1면에 싣고 일각에서 참여정부의 노동정책을 ‘친노’라고 규정한 것에 대해 “이는 참여정부 노동정책의 취지를 근본적으로 곡해한 것”이라고 반박했다. “과거의 ‘선 강경진압, 후 해결’ […]

한인타운내에 추격전 발생

LA 한인타운 한복판에서 경찰과 차량 절도범간 추격전이 벌어져 혼란을 일으켰다. 지난 16일 오후 2시쯤 버몬트 애비뉴와 9가 인근서 훔친 차량을 운전하고 지나던 2인조 20대 흑인 용의자가 경찰에 적발되자 달아나다 붙잡혔다. 금번 사건으로 경찰차량 10여대와 헬기가 출동해 용의자에 대한 검거에 나서 일대 지역 교통이 차단되는 등 큰 혼잡을 빚었다.

매춘 이용차량 영구히 반납

차량에 탄 채 길거리에 있는 여성에게 매춘을 요구하다 적발되면 경범죄의 처벌을 받는 것에 더해 당시 사용된 차량도 영구적으로 압수되는 등 최근 매춘관련 처벌 규정이 대폭 강화된 것으로 드러났다. LAPD 할리우드 경찰서는 지난 14일 밤부터 다음날 새벽 전까지 선셋 거리를 중심으로 페어팩스에서 놀만디까지 매춘 여성으로 위장한 여성 경관 등 매춘 단속반을 대거 투입해 함정단속을 벌여 20명의 […]

국제 한민족 재단 이창주 의장 “삥땅 사건”

LA에 본부를 두고 매년 ‘세계 한민족 포럼’을 개최해 온 국제 한민족 재단[상임의장 이창주, Korean Global Foundation. 2500 Wilshire Bl. #816 LA, Ca 90057 전화(213)389-0010]이 대회를 위해 모금한 돈을 제대로 사용치 않아 국제적 망신을 당하고 있다. 이 재단은 올해까지 4회에 걸쳐 ‘한민족 포럼’ 대회를 열어 왔는데 이 중 2차와 4차 대회에서 돈 문제로 물의를 일으키고 있어 […]

[집중취재] 경부고속철도 로비스트, 전 LA 한인회 부회장 최만석

한국의 ‘경부고속철도 로비사건’의 핵심 주인공으로 한국방문 중 지난 2000년 한국 검찰의 수배를 피해 잠적한 LA동포 최만석(62)씨는 그 동안 오리무중 상태에서 수년간 거취가 알려지지 않았는데 현재 캐나다에 은신 중인 것으로 최근 알려져 다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만석씨의 거취 문제가 다시 불거져 나온 것은 고속철도 로비사건으로 최 씨와 함께 수배를 당했다가 체포되어 그 동안 출국금지 조치를 받아 […]

Uncle rape me!!! “고모부가 날 성폭행했어!”

“엉클 레이프 미(고모부가 날 성폭행했어).” 열세 살 난 정민지양(가명)이 어머니에게 힘겹게 털어놓은 첫마디였다. 민지네 가족은 아버지 직업 때문에 영국에 체류하고 있었다. 지난해 연말을 맞아 잠시 귀국한 민지는 1주일 동안 고모부 집에서 지냈다. 영국에 돌아간 후 예전과 달리 신경질적인 태도를 보이는 민지에게 어머니는 자초지종을 물어보았고, 집에서 영어를 쓰는 민지는 “Uncle rape me”라고 고백했다. 민지네 가족의 고난은 […]

Page 123 of 127« First...102030...121122123124125...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