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뉴스

이 뉴스를 공유하기







고 묵하(墨何) 박한기 화백의 ‘말, 그리고 인생’ 유고전이10일부터 12일(토)까지 겔러리 빨간 사과 세 개 (4011W. 6th. #101. LA)에서 열리고 있다. 고 묵하 화백은 ‘힘들고 거친 세상’을 묵묵히 살아갈 수 있는 용기와 힘을 주제로 말들의 특징과 생태를 수묵화의 특징과 기법으로 생생하게 묘사했다.
일생을 말의 온순함과 용맹, 의리와 감사와 희생도 마다하지 않은 크고 선한 눈을 가진 말을 사랑하는 마음을 수묵화에 담아 온 묵화계의 거두다.
교회헌금이나 불우아동 돕기를 위해 수많은 초대전을 열면서도 한 점의 작품도 판매하지 않았으며 정치가 사업가 청년들이 새롭게 사회로 진출하려면 ‘심기일전’의 각오를 가지라는 의미로 한번쯤 감상을 권해왔다.
말의 움직임을 생생하고 섬세하게 표현한신 ‘군마도’는 당대의 최고로 불릴 만큼 대단한 작품으로 지금까지 최고의 경지를 따를 화백이 없을 정도라는 것이 전문가들의 칭송이다.


겔러리 Red Apple 문의 전화번호(213-387-1052)














 
LA지역 유학생을 포함해 젊은이들을 위한 특별찬양 예배가 실시되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세계등대교회는 지난달22일 오후 2시부터 LA지역 1.5세 및 유학생을 위한 찬양 예배 ‘크리오 워십(Chrio Worship)’을 개최하고 있다. 앞으로 매주 열리게 되는 ‘크리오 워십’은 젊은층을 위한 예배와 네트워크를 통한 특별 형식의 예배로 진행될 예정이다.
크리오(Chrio)라는 단어는 헬라어로 ‘χρίω’ ‘기름 부으심’이라는 뜻이다.크리오 워십은 말 그대로 하나님의 기름 부으심이 있는 예배를 의미 한다. 찬양과 기도 그리고 말씀을 통한 기름 부으심의 예배를 통해 LA에 있는 젊은이들이 예수 그리스도를 인격적으로 만나고 은혜를 체험하는 찬양 예배이다.
크리오 워십은  LA 지역에 있는 1.5세 및 유학생들의 젊은이들을 위한 찬양예배이다. LA에 있는 찬양에 목마름이 있고 하나님의 임재를 갈망하는 어떤 누구도 참석 할 수 있는 예배를 목표로 삼는다.
이 예배의 특징은 젊은이들의 코드에 맞는 찬양과 예배 형식으로 드려진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를 계기로 Help Desk를 오픈하여 LA 지역에 있는 유학생들 그리고 이민 온 젊은이들에게 유익한 정보 들을 제공하고 함께 협력하여 정착 할 수 있는 도움을 주고 있다.
특히 예배 후에 관계 중심적인 프로그램들로 연합하는데 각 교회(LA지역) 찬양 디렉터들 및 세션들이 연합하여 찬양팀을 구성한다.
크리오 워십의 궁극적 목적은 LA지역의 복음화를 예배를 통해 이뤄가며, 죽어가는 영적 사막 LA에 있는 젊은이들에게 특별히 그 기쁜 소식을 전하는 것이다. 찬양기도를 통한 복음의 전달이라는 곡조 달린 기도로 좀 더 가까이 젊은이들에게 복음을 전한다.
이미 예수 그리스도를 만난자들 뿐만 아니라 아직 예수 그리스도를 만나지 못한   비크리스챤들 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예배 형식으로 복음을 전하는 선교의 장을 만든다.


▶세계등대교회 주소
   846 S. Union Ave. Los Angeles


▶문의:(213) 380-9931




@SundayJournalUSA (www.sundayjournalus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