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금융자문사 ‘아톤 캐피털’ 199개국의 여권 지수 통계 발표

대한민국“패스포트”가 “美 독수리 여권”보다 더 강세? 대한민국 “패스포트”(Passport, 여권)가 “독수리 여권”인 미국 여권보다 더 강세로 나타났다. 한국여권으로는 178개국을 노비자로 여행할 수 있으나, 미국 여권은 176개국을 노비자로 여행 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세계의 여권 파워를 조사하는 2개 그룹인 영국 컨설팅그룹 헨리앤드파트너스와 글로벌 금융자문사 ‘아톤 캐피털’ 조사에 따르면 한국 여권을 공동 3위를 나타냈다. 김현(취재부기자) 글로벌 […]

18대 대선 선거인수 통계 오락가락 중앙선관위 선거통계시스템 대오류 안팎

투개표 선거인 수가 확정 선거인 수보다 많았다 18대 대선에 대한 부정선거 의혹이 제기되는 가운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통계에 18대 대선 선거인수가 각각 다르게 기재돼 있는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 본보가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서 18대 대선을 비롯해 역대 대선 관련 통계를 검토한 결과 18대 대선의 확정 선거인수는 4046만여 명으로 기재된데 반해, 투개표 현황에 기재된 선거인수는 4050만여 명인 것으로 […]

불성실한 외교부 국감자료 통계 ‘허위-과다’ 작성 논란

최근 한국 외교부의 국감자료가 불성실해 문제가 되고 있다. 그중 재외동포단체 현황이 허위나 과다로 나타나 논란이 되고 있다. 이는 재외동포단체 통계뿐 아니라 외교부나 재외공관의 전반적인 자료 자체가 근거가 없거나 아니면 수년전 자료(그 자체 신빙성은 고사하고)를 그대로 방치 하고 있어 그 심각성이 크다. 본보는 지난날 이에 대한 지적을 수차례 했으나, 외교부나 LA총영사관 등 재외공관 측은 마이동풍격 이었다. […]

<철저해부> 한국은행-수출입은행, 조세피난처송금 통계자료 분석해보…

이명박정부들어 대기업, 특히 재벌기업들은 성장이 가속화된 반면 중소기업은 사실상 몰락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위축됐음이 한국은행이 집계한 조세피난처 송금현황과 수출입은행의 해외투자현황 등을 통해 적나라하게 드러났다. 특히 대기업들은 조세피난처에 해외투자 등을 명목으로 송금한 돈이 현재 188조나 회수되지 못한 반면 중소기업들은 해외로 투자한 돈보다 더 많은 돈을 국내로 들여온 것으로 밝혀져 재벌기업의 폐해가 심각한 반면 중소기업들이 진정으로 […]

연방세서스 통계 자료 분석

미국의 밀레니얼 세대(1978년 이후 출생한 세대로 18세에서 31세 까지를 일컫는다)들의 3분의1이 그들 부모의 집에서 부모에 얹혀살고 있는 것으로 퓨연구소가 발표했다.2007년 경기침체가 시작됐을 때 밀레니얼 세대의 32%인 1천8백50만명이 부모에 얹혀살았지만 오늘날에는 그보다 많은 36%인 2천1백50만명이 부모와 함께 살고 있다. 연방 센서스국의 자료를 분석한 퓨연구소는 분석결과에 따르면 현재 부모와 함께 살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는 지난 40년 간 […]

[특집2]미국 “봉쇄령”은 정당성 논란…오늘의 사태 책임질 사람은 과연 누군가?

“CDC가이드라인은 한마디로 웃기는 이야기” 호흡기 질환과 천식으로 죽어도… ‘코로나 19 감염으로 죽었다고?’ 미국은 CDC(연방질병관리통제센터)로부터 코로나 19 관련 사망진단서 작성 가이드라인이 발표된 직후부터 코로나 19 사망자 숫자가 폭등했다. 당연히 공포심도 높아졌다. 이와는 달리 같은 기간(1/1/2016 to 4/7/2020)에 호흡기질환 환자는 급감했다. 역시 같은 기간에 천식 환자수도 급감했다. 무엇을 의미히는가? 호흡기 질환이나 천식 환자들의 사망이 코로나 19 사망자로 […]

[세계는 지금 코로나와 전쟁중 1] 트럼프 극찬 코로나 19 치료제 ‘하이드록시클로로퀸’ 논쟁 ‘앞과 뒤’

싼값에 구할 수 있는 코로나 치료제 미국 제약계와 언론이 기를 쓰고 막는 이유가 뭔가했더니… 약값도 저렴하고 수십년 사용된 말라리아와 류마치스 관절염 치료제인 하이드록시클로로퀸 (hydroxychloroquine)이 코로나 19 치료제가 ‘될 수 있다, 아니다’로 논란이 뜨겁게 타오르고 있다. 특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8일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지난 일주일 넘게 매일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복용중이다” 라고 깜짝 발언으로 언론들은 물론 세계 […]

[천성인성] 변모해가는 코로나 19 풍속도

‘포옹의 시대’는 갔고 ‘가슴의 시대’가 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거리 풍경도 바꾸고 생활 습관도 바꾸고 있다. 코로나 19가 지나가면 과연 어떤 세상이 펼쳐질지 궁금하다. 사람들 만나는 패턴도 달라지고, 기업 형태도 변하고 국가 운영도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손으로 만지지도 못하고 누르지도 못하고 요즈음 화두는 ‘손을 씻어라’이다. 손을 씻는 이유가 있다. 외출시 공용 공간의 문 손잡이, 계단 난간, […]

[문제취재 긴급와이드 특집] 코로나 19 재난 무방비 상태 한인양로병원 대거 사망자 발생 쟁점

‘정부 감독기관의 불성실이 재난 키웠다’ 감독기관 한눈 판 사이에 ‘집단감염과 사망자 속출’ 코로나 19 대유행 전염병(팬데믹)이 미전국의 양로병원 등 요양시설에서 집단으로 확진자가 대거 발생하고 다수의 사망자가 속출하는 사태가 최근 보고서를 통해서 언론에 보도되면서 새삼 양로 병원의 운영실태와 시설 환경에 대한 여론이 비등해지자 뒤늦게 관련 당국이 특별조사위원회를 구성해 조사에 나서고, 연방정부와 주정부 관련부서도 사망자 발생 양로병원 […]

코로나19와 알베르카뮤 소설 흑사병…‘과연 퇴치 방법과 진실은 무엇인가?’

‘사회봉쇄령 피해가 코로나 피해보다 더 크다’ 정직하지 못한 국가에 대한 저주 흑사병을 소재로 한 소설 ‘페스트’(La Peste‧1947)를 쓴 프랑스의 알베르 카뮈(Albert Camus)는 “페스트 싸울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정직 뿐이다.”라는 말을 남겼다. 이 소설의 내용은 오늘날 우리들의 ‘갇혀버린 생활’과 아주 유사한 것으로 알제리의 오랑시에서 발생한 페스트 전염병으로 봉쇄된 도시에서 나타나는 여러 형태의 인간들의 반응을 그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