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만 영화’- ‘택시 운전사’ 1980년 5월 광주사태 재현 실제 이야기

피린내 진동하는  아비규환의 현장 그날 ‘광주’는 지옥… 전두환을 ‘참수’시켜야하는 이유 지금 국내외로 상영되어 올해 첫번째 1000만 관객을 기록한 영화 ‘택시 운전사’ (A Taxi Driver, 감독 장훈)가 미국에서도 화제를 몰고 있다. ‘5.18광주민주화항쟁’을 그린 이 영화는 아직도 많은 사람들 속에 생생하게 기억되고 있는 한국 현대사의 사건인만큼 당연히 관심의 대상이다. 영화가 상영되자 당시 군부독재의 주인공인 전두환 전대통령의 대변인격이 […]

‘서진형’ 옥타명예회장은 빚쟁이? 한인기업서 30만달러 빌린 뒤 14년째 안 갚아 ‘피소’

한인기업서 30만 달러 빌린 뒤 14년째 안 갚아 피소 ‘사업하다 보면 그럴 수 있지…’ 돈 없어 못 갚는데 ‘뭣이 문제여’ 세계한인무역협회[옥타]회장을 지냈고 현재 명예회장을 맡고 있는 뉴욕출신 사업가 서진형씨가 14년 전 한인업체에서 거액을 빌린 뒤 갚지 않아 이미 회장재임당시 소송을 당해 패소판결을 받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서 씨는 판결이후에도 10여 년간 돈을 한 푼도 갚지 […]

한인여성 최초 미연방의원 탄생 기대주 영김후보, 미셀 박 OC슈퍼바이저 예비 선거없이 당선 확정

한인여성 최초 미연방의원 탄생 기대주 영김후보 미셀 박 OC슈퍼바이저 예비 선거없이 당선 확정 ‘아시안계 유권자들 압도적 지지율로 …’ 캘리포니아주의 대표적인 한인 여성 정치인 미셀 박 스틸(Michelle Park Steel) OC수퍼바이저와 영 김(Young Kim) 연방하원후보가 5일 치루어진 예비선거에서 크게 선전해 한인 정치력 신장에 대표적 주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영 김 후보는 이날 득표율 1위(22%, 18,637 표)로 오는 […]

방글라데시 타운 설정 주민의회 투표만이 최후의 보루

우리들끼리 헐뜯고 물고 싸우는 동안… ‘그들은 우리의 심장부를 파고 들었다’ 4·29폭동 이래 코리아타운의 최대 위기 사태라는 ‘코리아타운 구역과 방글라데시 구역 설정 투표’와 ‘코리아타운 노숙자 임시셸터 선정’을 두고 LA한인사회는 5월 한 달을 시위와 투표 캠페인으로 지냈다. 이제 6월 중에는 코리아타운 구역 설정도 19일 투표로 확정되고 노숙자 셸터 문제도 LA 시의회 전체회의에서 판가름 날 예정이다. 이 시점에서 […]

故 이종성 대기자의 “외길 인생”

전설적인 ‘특종’ 기자로 살아간 삶 평생을 기자라는 “외길 인생”을 살아왔던 고 이종성 전미주한국일보 편집국장의 하관식이 3월 3일 오후 1시 글렌데일 포레스트론에서 유족과 한국일보 사우 그리고 친지들이 모인 가운데 엄수됐다. 고인은 지난 14일 LA소재 그랜드팍 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7세. 유가족으로는 부인 홍선주 씨와 2남(두영, 기영) 1녀(크리스틴)가 있다. 이날 미망인 홍 여사와 유가족들과 조객들의 마지막 인사를 […]

박트리오(Park Trio)의 창단 20주년 기념 콘서트 대성황

미주 한인 커뮤니티를 대표하는 앙상블 팀의 하나인 박트리오(Park Trio)의 20주년 콘서트가 서울에서 온 선교합창단 ‘소울 오브 서울’(Souls of Seoul, 지휘 박지훈)과 함께 지난 18일 오후 6시30분 LA윌셔연합감리교회에서 본당 성전 좌석을 완전히 메운 가운데 대성황리에 열렸다. 바이얼리니스트 박윤재, 첼리스트 박수정, 피아니스트 박선규로 구성된 박트리오는 이날 첫파트에서 ‘승전가’ (Battle Hymn of the Republic), ‘사랑의 기쁨’(Libesfreud)을 신나게 연주했으며 […]

타운뉴스

한반도에 몰아치는 평창 무드와 남북관계 전망 남북관계 전문가 이동복 선생 LA초청 강연회 대한민국은 오는 2월에 평화의 축제인 평창동계올림픽대회를 위해 여러준비를 하고 있다. 이 올림픽을 앞두고 북한의 김정은은 2018년 신년사에서 평창올림픽대회에 성공을 기원하면서 북한도 참가하기를 원한다고 밝혀 새해 벽두부터 남북관계가 긴박하게 돌아가고 있다. 이같은 긴박한 시점에서 이 시대를 위한 새로운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주는 시국강연회가 열린다. 강연자는 […]

전재구 거주 505노인아파트엔 이런 ‘똥별’노인들이 살고 있었다

전재구 거주 505노인아파트엔 이런 ‘똥별’노인들이 살고 있었다 전재구 전 중정 국장이 아들부부를 상대로 한 소송장에서 ‘아들부부가 한국군에서 장교로 근무했으며, 같은 아파트에 살고 있는 내 친구를 찾아가 아버지를 설득해달라고 요청했다’고 주장하면서, 새삼 뉴저지 포트리의 이 노인아파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본보확인결과 이 노인아파트에는 전전국장외에 남해화확 지급보증비리로 도피한 김용휴 전 총무처장관, 박세직 수경사령관 해임에 관련된 이규환 전 육군대령등이 […]

386 대표주자 허인회가 육두문자 쌍욕을 해댄 까닭은?

본지보도 관련 ‘태양광사업’ 국감 자료요청 의원 찾아가  ‘문재인 대통령되니 보이는 것이 없나?’ 지난 10월 13일 본보가 1094호에서 보도한 ‘탈원전정책에 허인회 살판 났네’기사가 한국정치권에 큰 파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공론화위원회는 10월 20일 ‘신고리 5,6호기 공사재개를 권고했고, 한 국회의원은 10월 25일 서울시 국정감사에서 태양광사업을 살펴보려다 허인회씨로 부터 막말과 쌍욕을 들어야 했고, 급기야 허씨는 이에 대해 사과하기도 했다. 완전히 이성을 […]

[화제 스토리] 월북 최장 탈영병 미군 젠킨스의 어제와 오늘

1965년 베트남 전에 파병됐다가 자진월북 후 40년만에 탈북 ‘북한은 국가가 아니라 거대한 감옥이다’ 북한 방문은 미친 짓 “(북한여행)은 미친 짓”,“북한은 외국인을 이용하기 위해 무엇이든 할 것”,“북한은 국가가 아니라 그냥 하나의 커다란 감옥”,“그곳은 지옥이었다”­-이말은 주한미군으로 비무장 지대에서 근무할 당시인 1965년 베트남 전정에 파병돼 죽음을 맞는 것이 두려워 자진 월북, 북한에서 40년 넘게 살다가 지난 2004년 극적으로 […]

Page 1 of 2912345...1020...Last »